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현실과 가상 경계를 허무는 ‘팀랩 보더리스’

[2021-02-06, 06:10:06] 상하이저널
TeamLAB Borderless 无界美术馆

 

 

 

 

 


팀랩 보더리스는 영상, 거울, 프로젝터, 공간 등을 대규모로 사용한 설치미술 전시다. 벽에 걸린 프레임 속 캔버스를 보는 일반적인 미술 전시과는 확연히 다르다. 전시 자체가 ‘경계 없는 세계’를 표현하기 때문이다.
팀랩 보더리스 전시관에서는 관람객이 들어가는 공간이 하나의 미술품, 작은 세상이 된다. 

전시관의 안내도는 제공되지 않는다. 스스로 전시실을 탐험하며 새로운 작품을 발견할 수 있다. 여기저기 숨어있는 전시실을 들어설 때마다 완전히 다른 세계에 온 듯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정해진 노선을 따라 보는 전시가 아닌 각자 특색있는 여정을 만들어 보는 전시를 보며 미술과 하나 되는 경험을 할 수 있다. 

전시관의 벽과 바닥을 빼곡히 매운 디지털 그림은 끊임없이 색과 패턴을 바꾸며 계속 움직인다. 그림은 전시실 사이를 오가기도 하고 사람을 따라 움직이기도 한다. 전시는 총 2층으로 이루어져 있고 전시실마다 다른 디자인을 볼 수 있다. 그림뿐만 아니라 벽과 바닥도 작품의 일부다. 바닥이 언덕처럼 솟아 있기도 하고 수많은 기둥이 줄 서 있는 전시실도 있다. 

팀랩 보더리스 전시의 또 다른 인상적인 부분은 거울의 사용이다. 모든 벽이 거울로 이루어진 전시실에 들어가면 끝없는 디지털 초원에 있는 듯 하다. 거울 속 세상과 물리적 세상의 경계가 허물어지는 것이다.

팀랩 보더리스 전시 즐기기 

 

 


 


 


팀랩 보더리스 전시관은 반짝거리는 디지털아트와 환상적인 분위기 덕분에 기억에 특색있는 사진을 찍기 완벽한 곳이다. 플래시 사용만 하지 않으면 전시관에서 모두가 자유롭게 사진을 찍을 수 있다. 핸드폰이 아닌 카메라로 사진을 찍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전시관에 다소 어두운 공간이 있고 빠르게 움직이는 그림도 있기 때문이다. 

팀랩 보더리스 전시는 남녀노소 모두 즐겁게 볼 수 있지만, 보호자와 어린아이가 서로 떨어지지 않게 조심해야 한다. 보더리스는 관람객을 헤매게 하도록 설계된 전시다. 미로처럼 되어있는 전시관 특성상 일행과 떨어졌을 때 다시 만나기 어려울 수 있다. 기억하기 쉬운 장소를 정해서 만남의 장소로 정하는 것을 추천한다. 

많이 걸어야 하는 전시니 움직이기 편한 옷과 신발을 착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가방이나 우산처럼 들고 다니기 번거로운 소지품은 전시관 안의 사물함에 넣어둘 수 있다. 

EN Tea House 움직이는 그림을 마시다 


1층 전시실에는 EN Tea House 라는 찻집이 있다. 모든 음료는 50元으로, 차가운 음료 2가지와 뜨거운 음료 2가지를 제공한다. 이곳도 평범한 찻집은 아니다. 국그릇처럼 커다란 찻잔 위로 디지털 꽃이 피어난다. 찻잔을 들었다 내려놓으면 작아졌던 꽃이 커다랗게 만발하며 테이블 가득 꽃잎이 휘날린다. 팀랩 보더리스 웹사이트는 이것을 ‘그릇 속의 차는 꽃들이 끊임없이 피어나는 무한의 세계로 변화한다. 무한히 펼쳐지는 세계를 마신다'라고 표현했다. 

입장권 예매

코로나19로 인해 입장권 예매 방법이 약간 번거롭다. 하지만 예매를 하면 방문 당일 매우 간단하게 입장할 수 있다. 

상하이 팀랩보더리스 웹사이트를 통해 표를 구매할 수 있다. 웹사이트는 영어로도 제공된다. 한국어도 제공되지만 번역이 정확하지 않은 부분도 있다. 전시관 공식 웹사이트에서 다른 매표 웹사이트도 소개해준다. 이 웹사이트들을 통해서도 표를 예매할 수 있다. 

표를 산 후에는 방문 날짜와 시간을 예약해야 한다. 웨이신으로 팀랩 보더리스 상하이의 공식 계정을 구독한 후 예약 버튼을 눌러 방문일과 시간을 예약하면 된다. 방문일 예약에 성공하면 QR코드가 제공될 것이다. 방문당일 표와 함께 QR코드를 제공하면 된다. 

teamLab无界上海

•입장료: 주중 229元
주말•공휴일 249元
어린이(101cm-140cm)199元
100cm 이하 어린이 무료

•관람시간:
화~금 10:30~18:00(17:00 마지막 입장)
주말, 공휴일 10:30~20:00(19:00 마지막 입장)
매주 월요일 휴관

•EN TEA HOUSE 개방시간
화~금 11:00~18:00
주말, 공휴일 11:00~20:00

•인근 주차장: 
왕다루 주차장(望达路停车场) 도보 3분
반송위엔우 주차장(半淞园路停车场) 도보 3분

•코로나19 예방 지침
마스크 착용 필수, 체온측정, 건강앱 확인

•黄浦区花园港路100号C-2馆
 지하철 4, 8호선 시장난루역(西藏南路站) 2번 출구 도보 10분

•https://borderless.teamlab.art/shanghai

학생기자 김지영(SAS 11)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광고

[관련기사]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친숙한 상하이 배경의 中 드라마
  2.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3.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4.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5. [4.8]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
  6. 中 이제 채소도 공동구매 한다!
  7.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8.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9.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10. 上海 온라인에서 인기 폭발…도로 이름..

경제

  1.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2.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3.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4.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5. 알리바바 신속한 후속조치, 티몰 입점..
  6. 앤트그룹, 금융지주사로 재편…금융감독..
  7. 팬데믹 시대 한국경제를 전망한다
  8. 上海 1인당 가처분소득 7만元 돌파,..
  9. 中 코로나 사태 이후 연봉 인상 최고..
  10. 中 AI 특허 출원 세계 1위...국..

사회

  1.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2.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3.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4.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5. 上海 온라인에서 인기 폭발…도로 이름..
  6. 中 본토 확진자 8명…루이리시 당서기..
  7. 上海 ‘고공 투척죄’ 첫 공판…징역..
  8. 中 3월 자동차 판매 67%↑ 생산자..
  9. 중국 대표 '된장녀' 궈메이메이.....
  10. 상하이, 백신 접종 속도전…상가에도..

문화

  1.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2. [책읽는 상하이 106] 엄마의 말공..
  3. 中“韩 언론, 축구 패배로 악의적인..

오피니언

  1. [허스토리 in 상하이] 남자의 변신..
  2. [사라의 식탁]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3. [허스토리 in 상하이] 소개팅,..
  4. [허스토리 in 상하이] 홍바오 红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