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독자투고] 상하이조선족노인운동회 성황리에 개최

[2017-11-20, 17:20:48] 상하이저널

지난 12일 상하이조선족노인운동회가 치바오실험중학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건강, 쾌락, 화합, 발전을 슬로건으로 한 이번 운동회에 회원, 각 대표, 관중 총 430여명이 참가했다. 상하이조선족문화교육발전후원회, 상하이조선족여성협회, 상하이룡정고중동호회, 상하이조선족축구협회 등 단체에서 후원했고 운동회의 원만한 성공을 축원했다.


오전 9시, 운동회 개막식에서 12분회 회원들은 산뜻한 운동복 차림에 멋진 자태로 우렁찬 구호를 외치며 주석대 앞을 행진하는 모습은 매우 보기 좋았다. 김기복 회장의 열정 넘치는 개회 사연설에 이어 문화교육발전위원회, 여성협회, 룡정고중동회 축하연설과 함께 노인들의 만년 행복을 기원하는 성금기부의식이 이어졌다.


개막식 문예프로, 협회연원들은 화려한 한복 차림에 우아한 우리 민족춤과 장단으로 민족문화예술의 우수한 기량을 남김없이 보여주었다. 오전 육상경기에서 운동원들은 저마다 열성과 최선을 다하는 그 모습 참말 감동을 자아냈다. 점심 휴식 시간에는 분회에서, 그리고 다같이 하는 장기자랑 무대가 펼쳐졌는데 노래 잘 부르고 춤 잘 추는 우리 민족의 특장을 충분히 보여 주었다.


오후 배구경기, 치열한 겨룸을 거쳐 신좡팀 1등, 롱바이팀 2등, 완커팀 3등을 안았다. 축구장에서는 두 팀으로 조직된 우의시합이 있었는데 젊은 시절에 날래게 운동장을 누비던 노운동원들의 좋은 기량을 볼 수 있었다.
총결 수상식에서 경기우수상에 1등 완커, 2등 롱바이, 3등 신좡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12분회가 전체 문명상을 받았다. 이번 운동회는 노년건강을 추진하는 좋은 기회였고 만남과 기쁨의 장이었으며 우의화합을 도모하는 친선의 무대였다.


김성춘(hdhyzmxx2014@163.com)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아줌마이야기] 니들이 김밥을 알아? 2017.11.21
    나는 아이들 학교행사나 소풍으로 음식을 준비 할 일이 있으면 김밥을 자주 싸곤 했다. 소풍엔 당연히 도시락 싸기도 간편하고, 맛도 있는 김밥이 진리라고 생각했다...
  • [아줌마이야기]아이별곡 (阿姨别曲) hot 2017.11.16
    길고 긴 여름의 끝 찬바람이 시작되던 어느 날 갑자기, 그녀는 열쇠꾸러미 하나만을 남기고 홀연히 사라졌다. 평소와 다름없는 모습으로 들어와 조용히 할 일을 끝마치..
  • [아줌마이야기] 아들의 짝사랑 2017.11.14
    우리집 방년 9세 2호님은 몇 년 째 지독한 짝사랑에 빠져 있다. 그 대상은 다름아닌 불특정 다수의 친구들. 스쿨버스에서 내리면서부터 시작되는 친구 앓이는 쉬는...
  • 화동조선족주말학교 우리말 낭독대회 첫 개최 hot 2017.11.10
    “우리말이 좋아요”  지난 5일, 화동조선족주말학교 어린이낭독대회가 상하이 송강 대학성에 위치한 본교강당에서 성공적으로 열렸다. 화동조선족주말학..
  • [아줌마이야기] 도시에서 반려동물 키우기 2017.11.06
    중학교 때 도시로 전학 가기 전까지 시골에 살며 항상 개를 키웠다. 100여 가구가 사는 마을에 개가 없는 집은 없었다. 초등학생도 농사를 거들며 숙제하고 2km..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터뷰] “클래식 음악의 미래, 중..
  2. 홍차오공항T1, 체크인부터 탑승까지..
  3. 화웨이, 스마트폰 세계 판매량 3위...
  4. 차세대 여권 디자인에 투표하세요
  5. [10.17] '카페베네’ 채무위기로..
  6. 中 ‘핫’한 스타부부 탄생, 자오리잉..
  7. [10.19]中 1인당 주택 1.1채..
  8. 후룬 ‘中 여성 기업가 부호 순위’..
  9. 상하이에서 칭다오, 4시간이면 간다
  10. 中 1인당 주택 1.1채 보유…부동산..

경제

  1. 화웨이, 스마트폰 세계 판매량 3위...
  2. 후룬 ‘中 여성 기업가 부호 순위’..
  3. 상하이에서 칭다오, 4시간이면 간다
  4. 中 1인당 주택 1.1채 보유…부동산..
  5. 상하이 공항이 달라졌어요!
  6. 중미 무역전쟁에 애끓는 ‘韓•日 기업..
  7. '카페베네’ 채무위기로 중국에서 파산..
  8. 상하이수입박람회, 일반인 참관일 11..
  9. 테슬라, 상하이 린강에 86만㎡ 부지..
  10. 홍차오공항 '짐을 집으로 보내드려요'..

사회

  1. [인터뷰] “클래식 음악의 미래, 중..
  2. 홍차오공항T1, 체크인부터 탑승까지..
  3. 차세대 여권 디자인에 투표하세요
  4. 쯔루, 임대집서 몰카 나와…5개월간..
  5. 상하이 ‘등하교 택시 서비스’ 등장,..
  6. 상하이 수입박람회 반입 금지 품목 살..
  7. 中 보험 사기 벌이려다 처자식 모두..
  8. 中 도심 상공에 ‘인공 달’ 띄운다
  9. 이금기, 하이톈…29종 간장 무더기..
  10. 시민들이 뽑은 상하이서 가장 아름다운..

문화

  1. 가을, 상하이 전시장에서 예술과 놀자
  2. 中 ‘핫’한 스타부부 탄생, 자오리잉..
  3. 주윤발, 전재산 기부 약속... ‘돈..
  4. 상하이 10~12월 주요 전시 일정
  5. '막장' 왕바오창 전처의 불륜남, 6..
  6. [책 읽는 상하이 5] 무한한 용기를..
  7. [신간안내] 新중국을 읽는다
  8. [책 읽는 상하이 3] 엄마와 아들이..
  9. [책 읽는 상하이 4] 냉정과 열정사..
  10. 중국 경제를 읽는다

오피니언

  1. 상하이에서 민족문화예술을 빛내는 ‘진..
  2. [아줌마이야기] 사 춘 기
  3. [아줌마이야기] 다자셰(大闸蟹) 계절..
  4. [IT칼럼] 네트워크안전법 우리기업은..
  5. [아줌마이야기] 꿈꾸지 않으면
  6. [IT칼럼] 인류의 마지막 혁명 ‘4..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