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서울 정신여고 2박3일 상하이 역사 탐방

[2019-11-19, 17:38:31] 상하이저널
3.1운동 임정.100주년 
“독립운동가들의 의지와 열정 엿보다"



'아름다운 펠로우십 프로젝트'

지난달 18일부터 20일까지, 정신여자 고등학교 ‘아름다운 펠로우십 프로젝트’에 참여한 30명의 학생과 3명의 선생님이 3.1운동 100주년 기념을 맞아 상하이로 역사 탐방을 떠났다.

Day 2: 10월 19일.

살면서 한 번쯤은 홍커우 공원이라는 지명을 들어봤을 것이다. 첫 번째로 찾은 장소는 홍커우 공원이라고 불렸던 뤼쉰 공원이었다. 그렇다면 이곳에는 무슨 일이 있었길래 이리 유명한 걸까? 

1932년 4월 29일, 김구의 제안을 받은 윤봉길 의사는 이곳, 루쉰 공원으로 향했다. 일왕의 잔치가 열린다는 말을 듣고 도시락과 물병을 챙겨 몰래 잠입한 것이었다. 숨죽여 매복하다 폭탄을 던진 윤봉길 의사 때문에 일본의 고위 관리들은 심각한 부상들을 입게 됐다. 이 사건을 계기로 우리나라의 독립 의지를 알리는 아주 중요한 시점이 됐다고 했다. 그 설명을 들은 우리 부원들은 모두 대단하다며 입을 모았다. 

다음 장소는 그 유명한 대한민국 임시정부였다.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남기기 위해 블록 한 칸을 전부 보존하였다고 하니, 참으로 놀라울 따름이었다. 우리들은 임시정부 안에서 독립 운동가들의 의지와 열정을 엿볼 수 있었다. 그 후, 신천지 거리를 돌아다니며 중국의 여러 길거리 풍경을 볼 수 있었다. 

마지막 장소인 와이탄에서는 지금까지 본 야경 중 손에 꼽힐 정도로 아름다웠다. 중국에 유럽식 건물이 세워져 있는 것도 놀라운데, 강을 배경으로 멋진 야경이 펼쳐지지 입이 다물어지지 않았다. 

Day 3: 10월 20일.

일어나자마자 방문한 곳은 ‘만국공묘’라 불리는 ‘송경령능원’이었다. 송경령이라는 중국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여인을 기린 곳으로, 이곳에도 우리나라의 숨은 독립 운동가들의 묘비가 존재했다. 고향인 우리나라의 땅에 묻히지 못하고 이곳, 상하이에 묻혔다는 사실이 안타까웠다. 

점심에는 ‘Mixc-mall(완상청)’이라는 쇼핑몰에서 여러 중국 물품도 사고 점심도 먹는 등 현대 중국 문화에 대해 체험해 보았다. 우리나라와 비슷한 백화점 풍경이어서 그런지 익숙한 느낌으로 건물 안을 돌아다녔다. 떨어지지 않는 발걸음을 뒤로 한 채 우리는 푸동 공항으로 향하고, 마침내 다시 한국으로 돌아오게 됐다.

2박 3일간의 여정을 통해 우리는 많은 것을 보고, 배우고, 또 느끼게 됐다. 100번 들은 것 보다 한번 보는 게 낫다는 말처럼 우리의 경험은 결코 헛되지 않고 길이 기억할 수 있는 활동이 됐다. 앞으로 우리가 역사를 보는데 있어서 상하이에서의 여정을 기억하고 또 떠올린다면 한 발짝 나아가는 그런 사람이 될 수 있을 거라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

이세희(정신여고)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전병서 칼럼】2020년 중국경제 위기인가? hot 2019.11.18
    중국 ‘6% 성장 위기론’은 과장중국의 3분기 GDP성장률이 6.0%가 나왔다. 서방세계는 중국이 분기 GDP를 집계한 1992년이후 최저치라고 난리이고, 중국...
  • 2019년 솽스이 신기록의 연속 hot 2019.11.18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을 말한다 137]2019년 솽스이 신기록의 연속올해로 11년차 솽스이, 티몰에서 시작된 솽스이지만 이제는 전 업계의 솽스이로 함께 쇼핑축제..
  • [아줌마이야기] 그때 그 상장 hot 2019.11.14
    오늘따라 유난히 햇살이 눈 부셔 창 밖을 내다보았다. 아침 햇살에 반사된 수로 표면의 물결들이 황금빛으로 찬란히 빛나고 있었다. 그 물결을 보고 있자니 떠오르는...
  • 중국 신유통의 현주소와 성장 가능성은? hot 2019.11.14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을 말한다 136] 신유통이라는 개념은 2016년 10월 알리윈치대회(云栖大会)에서 마윈이 처음으로 언급한 용어이다. 2017년은 신유통이...
  • [아줌마이야기] 小事情 2019.11.08
    이제 내년 6월이면 작은아이는 초등학교를 졸업한다. 그래서 지금 학교에선 졸업반 학생들의 졸업준비가 한창이다. 이번 학기엔 졸업사진 촬영과 중학교 입학설명회가 있..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해한국상회, 교민 400명과 함께..
  2.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3. [12.10] 中 여행 즐기는 '90..
  4.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5.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6.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7.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8.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9.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10. 세계 최초 돼지-원숭이 합친 ‘키메라..

경제

  1.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2.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3. 상하이, 자녀 중학교 졸업까지 1억..
  4. 中 여행 즐기는 '90허우', 돈 잘..
  5. 홍콩 소매업의 ‘추락’…6개월來 56..
  6. "2020 GDP 6%대는 中美 무역..
  7. 중국 ‘훠궈’ 연관 기업 12만개,..
  8. 中 사회과학원 “내년 부동산 시장 급..
  9. 2019 글로벌 500대 브랜드 공개..
  10. 샤오미, 생수시장 진출하나

사회

  1. 상해한국상회, 교민 400명과 함께..
  2.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3.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4.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5.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6. 세계 최초 돼지-원숭이 합친 ‘키메라..
  7. 上海 중학생이 개발한 쓰레기 봉투 온..
  8. 이번엔 베이징대 '미투', 여성 수십..
  9. 매년 사교육으로 2조 쓴다는 영국…가..
  10. 나타&트랜스포머 합작? 中 누리꾼 “..

문화

  1. 연말, 아이와 함께 즐기는 체험형 전..
  2. [책읽는 상하이 62] 철학자와 하녀
  3. 中 누리꾼, 손흥민 22위 “저평가..
  4. SHAMP 12월 추천도서
  5.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6. ‘울림’ 챔버 오케스트라 창단 연주회..
  7. 최강희-김신욱 매직 통했다…상하이 선..
  8. 뮤지컬 ‘가족상회’를 보고
  9. 연말, 놓치기 아쉬운 공연
  10. 상하이 이색 서점 ② 역사건축물 쓰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배낭 하나 달랑 메고
  2. [아줌마 이야기]마지막 육상대회
  3. 2019 화동조선족주말학교 학부모회장..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