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책읽는상하이 98] 행복한 삶을 위한 공간심리학 <공간혁명>

[2020-10-31, 06:44:02] 상하이저널
세라 W. 골드헤이건 | 다산사이언스(다산북스) | 2019년 8월
세라 W. 골드헤이건 | 다산사이언스(다산북스) | 2019년 8월
1921년생인 나의 아버지는 1956년 반농반어촌이던 고향 울산을 떠나 대도시인 부산으로 이사하셨고, 49년생 맏이부터 63년생 막내인 나까지 총 6남매를 둔 대가족의 가장이셨다. 미국이민이 많던 시절, 공항에 마중 나온 사람의 직업이 바로 내 직업이 되는 것처럼, 농부셨던 아버지의 직업도 부산에서 만난 친척 따라서 건축업이 됐다. 속칭 집장사라고 불리던 소형 주택 건축업은 1960~70년대 경제발전의 속도와 함께 6남매 부양을 감당할 수 있을 정도의 활황기였다고 한다. 

우리집 안방엔 항상 파르스름한 주택설계도가 둥글게 말린 모양으로 여기저기 있었고, 나는 그 청사진을 장난감처럼 펴보며 혼자 상상하며 놀았다. 다 지어진 집을 보게 되면 내 상상이 실물화된 모습에 즐거움과 뿌듯함을 느끼곤 했었다.

이런 환경이었던지라 결혼 후 유난히 집을 좋아하고, 인테리어도 열심히 하며, 거기에서 얻는 만족감도 큰 사람이 되어 있었다. 책을 고를 때도 건축과 공간이란 제목은 그냥 지나치질 못하고 어떤 내용인지 궁금해하곤 했다.

"공간의 힘이 내 삶을 바꾼다. (새라W 골드헤이건)"
"우리가 건축을 만들지만 다시 그 건축이 우리를 만들어간다. (윈스턴 처칠)"
"우리를 둘러싼 것들을 관찰하면 우리 자신을 알 수 있다. (조지 오펜)"

<공간혁명>이란 책은 미국 하버드대 디자인스쿨에서 건축사 교수를 지냈으며, 현시대 건축 환경의 현재와 미래를 제시하는 대표적 사상가인 세라W 골드헤이건이 쓴 책이다. 발전된 뇌과학으로 인해 '건축 환경 경험'이 우리의 뇌와 얼마나 상호 밀접한 영향을 끼치는지 알게 됐다. 이로 인해 앞으로의 건축학 방향은 건축가 한 명이 책임질 일이 아닌 심리학자, 신경과학자, 디자이너, 건축가 등이 함께 모여, '행복한 공간'을 바라는 사람의 마음을 듬뿍 반영한 '설계와 시공과 인테리어'를 해야 하는 '신경건축학'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한다.

자연풍광(잘 조성된 조경도 포함)을 20초만 접해도 심장박동이 진정되고, 3~5분이 지나면 높은 혈압도 정상으로 돌아오며, 좋은 디자인으로 통일감있게 조성된 건물과 조경과 실내는 우리에게 이 세상을 신체적, 사회적, 인지적으로 경험해 나가는 방식을 좋은 쪽으로 결정하게 해주고, 정체성을 확립하고 바꾸는 과정에도 깊이 관여한다고 한다.

또한 <공간혁명>은 전 세계 실제로 존재하는 건축물의 사진을 다수 수록했다. 훌륭한 건축물과 그렇지 않은 공간이 인간의 뇌와 마음에 어떤 방식으로 영향을 끼치는지 직접 눈으로 보면서 전문가의 설명을 읽을 수 있도록 구성돼 있다. 

내 공간과 동네, 나의 도시에 대한 세심한 관심을 유도해 일상에서 조금 느리게 걸으면서 멋진 건물과 아름다운 조경과 나무가 있는 공원으로 우리의 몸과 시선을 돌려보도록 이끌고 있다.

디자인이 풍성한 좋은 환경(집, 건물, 조경, 자연)은 아름다운 기억을 저장하게 하고, 평생 그 기억을 떠올릴 수 있게 하고(장소 애착, 공간과 장소에서 느끼는 정서적 유대감), 우리가 누구인지를 규정하는 틀(정체성 형성)을 만든다고 한다.

볕 좋은 가을날 편한 차림으로 밖으로 나가서 주변의 멋지고 근사한 공간을 찬찬히 보면서 우리 뇌가 조금 더 발전되는 작은 혁명을 느껴보자. 

김정희

외국에 살다 보니 필요한 책들을 구하기가 쉽지 않아 이 문제를 함께 해결하고자 책벼룩시장방이 위챗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그리고 2017년 9월부터 한 주도 빼놓지 않고 화요일마다 책 소개 릴레이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아이의 엄마로, 문화의 소비자로만 사는 데 머무르지 않고 자신의 목소리를 내온 여성들의 이야기를 상해 교민 여러분들과 나누고 싶습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SHAMP 11월 추천도서 hot 2020.11.01
    상해교통대MBA와 한양대가 운영하는 SHAMP에서 중국에서 일하는 분들을 위해 이라는 테마로 매월 도서를 선정, 추천하고 있다.홀로 선..
  • [책읽는 상하이 97]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2020.10.29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는 아들이 읽어보라며 건네준 책이다. 걱정이 좀 많은 편인 나는 이 책을 읽고 많은 위로를 받았다. 아들의 마음 씀씀이가 느껴져..
  •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한국인 심판 hot 2020.10.23
    中 축구 판정 논란…그 중심에 선 한국인 심판 22일 중국의 축구팬들을 설레게 했던 경기가 한 순간에 판정 논란으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심지어 중국 축..
  •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3일 개막 hot 2020.10.16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이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푸동엑스포전람관(上海世博展览馆)에서 열린다. 이번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은 중국...
  •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주는 것들 2020.10.16
    마크 네포의 은 저자가 두 번의 암과 투병하고 극복하면서 써 내려간 에세이다. 1년 365일 매일 매일의 글. 저자는 이 책을..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中 2021년 법정공휴일 발표…노동절..
  2. 中여성 영혼까지 탈탈 털린 비극적 인..
  3. [11.25]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4. 상하이 코로나환자, 어디서 감염됐나?
  5. [11.24] 中 나흘 연속 코로나..
  6. 中 나흘 연속 코로나 본토 확진 발생..
  7.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8. [11.26] 中 2021년 법정공휴..
  9.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10. 中제약사, 코로나19 백신 시판 신청

경제

  1.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2. 올해 대세는 '新에너지자동차'.....
  3. 2021년 공휴일 일정에 中 여행업계..
  4. 中 동영상산업 향후 5년 연속 30%..
  5. 외자기업 "그래도 상하이".....
  6. 샤오미, 3Q 세계 스마트폰 시장 3..
  7. 上海 앞으로 ‘미 검증’ 매물 부동산..
  8. 상하이 5개 신도시 건설

사회

  1. 中 2021년 법정공휴일 발표…노동절..
  2. 中여성 영혼까지 탈탈 털린 비극적 인..
  3. 상하이 코로나환자, 어디서 감염됐나?
  4. 中 나흘 연속 코로나 본토 확진 발생..
  5. 中제약사, 코로나19 백신 시판 신청
  6. 中 5억대 재산 단골 가게에 상속한..
  7. 상해한국상회 신임회장에 이준용 후보..
  8. 오디션 출신 가수가 ‘특별 인재’?..
  9. 상하이 거주자, 타 지역 이동 가능할..
  10. 中 코로나 발생지역 주민, 어디로 이..

문화

  1. 끌로드 모네가 꿈꾸던 일상이 상하이에..
  2.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3. 中 C리그 선수 평균 연봉, 한국 선..
  4.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 갤러리 ‘윤아..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2020년에 만난 산..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