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한국 그림책 읽고 상하이서 동심을 그린다

[2019-11-18, 17:30:21] 상하이저널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상하이국제아동도서전에 61종 그림책 선보여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원장 김수영, 이하 출판진흥원)은 중국 상하이국제아동도서전(CCBF, China Shanghai Children’s Book Fair)에 참여하여 11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한국 그림책 전시관(위치: Hall 1 Copyright zone 4B09)을 운영하였다.  

출판진흥원은 ‘그림책을 읽고 동심을 그리다’라는 주제로 심사를 통해 선정된 우수한 한국 그림책 53종을 소개했다. 더불어 ‘한중그림책산책’ 코너에서는 중국에 수출된 한국 그림책을 5종을 한국판과 중국판 동시에 만나볼 수 있었다. 이밖에도 ‘볼로냐국제아동도서전 수상작’ 3종도 함께 전시해 총 61종의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한국 그림책을 홍보했다. 

전시관에는 독자와 작가, 출판 제작자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들을 준비됐으며. 2017 볼로냐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선정된 주연경 작가와 함께 나만의 <오케스트라> 책을 만들어보는 한편, 그림책 창작자 및 출판 관계자들을 위해서는 ‘한국 창작 그림책 30년 역사’를 주제로 다수의 그림책 편집을 맡아온 최현경 씨가 세미나를 진행했다. 

전시된 도서들은 추후 주상하이한국문화원 및 상하이시립도서관에 기증될 예정이다. 한편, 출판진흥원에서는 한국 그림책의 해외 진출을 돕고자 한국 도서를 수입해 출간하고자 하는 출판사들을 위한 지원금 지원 사업을 매년 운영 중이다. 또한 전시된 도서들의 모든 영문 정보는 진흥원에서 운영 중인 K-BOOK 플랫폼(k-book.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번 행사 관계자는 “상하이에 한국 그림책을 꾸준히 소개하고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행사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2. 상해한국상회, 교민 400명과 함께..
  3. [12.10] 中 여행 즐기는 '90..
  4.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5.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6. [타오바오 핫 아이템 ] 아무 용기에..
  7.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8.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9.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10.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경제

  1.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2.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3. 상하이, 자녀 중학교 졸업까지 1억..
  4. 中 여행 즐기는 '90허우', 돈 잘..
  5. 홍콩 소매업의 ‘추락’…6개월來 56..
  6. 중국 ‘훠궈’ 연관 기업 12만개,..
  7. 中 사회과학원 “내년 부동산 시장 급..
  8. "2020 GDP 6%대는 中美 무역..
  9. 2019 글로벌 500대 브랜드 공개..
  10. 샤오미, 생수시장 진출하나

사회

  1.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2. 상해한국상회, 교민 400명과 함께..
  3.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4.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5.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6. 세계 최초 돼지-원숭이 합친 ‘키메라..
  7. 上海 중학생이 개발한 쓰레기 봉투 온..
  8. 이번엔 베이징대 '미투', 여성 수십..
  9. 매년 사교육으로 2조 쓴다는 영국…가..
  10. 구급차로 개인 면세품 운반한 無개념..

문화

  1. 연말, 아이와 함께 즐기는 체험형 전..
  2. [책읽는 상하이 62] 철학자와 하녀
  3. 中 누리꾼, 손흥민 22위 “저평가..
  4. SHAMP 12월 추천도서
  5.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6. ‘울림’ 챔버 오케스트라 창단 연주회..
  7. 최강희-김신욱 매직 통했다…상하이 선..
  8. 뮤지컬 ‘가족상회’를 보고
  9. 연말, 놓치기 아쉬운 공연
  10. 상하이 이색 서점 ② 역사건축물 쓰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배낭 하나 달랑 메고
  2. [아줌마 이야기]마지막 육상대회
  3. 2019 화동조선족주말학교 학부모회장..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