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주재 임원 경영교육 과정, SHAMP 13기 졸업식 개최

[2020-09-18, 20:14:15] 상하이저널

한양대와 상하이교통대MBA가 공동으로 운영하는 주재 임원 교육 과정인 SHAMP는 지난 9월 12일 상하이 메리어트호텔에서 13기 졸업식을 개최했다. 이날 졸업한 29명의 수강생들은 두 대학의 동문으로 정식 등재되었다. 

9명의 시진핑 국사단 멤버인 상하이교통대 루밍 교수 강의

2011년에 시작된 SHAMP는 중국 주재(임)원과 기업인들에게 중국식 경영 전략을 교육하고 있다. 이들의 중국 역량 강화를 위해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국가에 대한 구조와 변화를 교육하고, △중국 로컬 경영에 필요한 실행 전략을 3단계(시장의 변화→조직의 운영→실행 전략 수립)로 나눠 사례 위주로 교육한다. 

SHAMP 13기에는 상하이교통대MBA, 중앙당교 등 중국 대학 교수진과 각 분야를 대표하는 한국 교수들이 강사로 참여하여, △뉴미디어 환경에서의 마케팅 및 소비 변화 △포스트 코로나 시대, 거시경제와 대응의 사고방식 △ 중국의 외교-미중관계 및 대한반도 정책 △공산당의 권력구조와 정책 결정 과정 △중국식 신 제품 전략과 수익구조 혁신 △알리바바 클라우드 본부장에게 듣는 혁신 전략 등을 교육했다. 

이 중 중국경제의 잠재력과 도전을 강의한 교통대 루밍교수는 시진핑 주석이 주재한 국가경제사회전문가좌담회에 초대된 9명의 학자 중 최연소로 중국 교육부로부터 ‘신세기 우수인재’로 뽑힌 중국 최고의 석학중의 한 명이다. SHAMP는 13기까지 운영하며 쌓인 교육 노하우로 주재(임)원들의 ‘중국을 보는 인사이트’와 ‘중국 직원을 이끄는 리더십’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360여명의 리더들이 교류하는 경영 모임, SHAMP 원우회 운영

누적 원우가 367명에 달하는 SHAMP는 졸업 후에도 인문 경영 교육 프로그램 LINS, 골프 모임, 북클럽, SIC 투자 모임, 멤버스 데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으로 공부하고 경험과 지식을 나누는 교류를 하고 있다.

(문의: 한양대 상해센터 021-5169-7003. shamp@shamp.org)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6. [10.23]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
  7.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8.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9.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10.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경제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3.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4.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5. 中 소비력, 上海 1인 3만元으로 전..
  6. 화웨이, 3분기 매출 10%↑ 순이익..
  7.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8.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9.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10.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사회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6.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7. 中 질병당국 전문가 “일반인, 백신..
  8. 中 문화관광부, 여행사 해외 ‘항공권..
  9. 中 청두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예..
  10. 中 외교부, BTS 상품 규제 정책..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3.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4.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