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중국 애니메이션 ‘나타’ 미국 간다

[2019-08-21, 15:30:38]

올 여름 중국 최고의 흥행작인 국산 애니메이션 ‘나타지마동강세(哪吒之魔童降世)가 해외에 진출한다.


역대 중국 박스오피스 신기록을 연일 갱신하며 흥행 돌풍을 일으킨 ‘나타’가 오는 8월 29일 IMAX 3D로 북미 시장에서 첫 상영된다고 21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이 전했다. 신문은 최근 들어 북미 시장에 진출하는 중국어 영화는 많아졌지만 현지인들의 마음을 움직이기에는 아직 역부족이라고 말했다.

 


해외 언론의 한 통계에 따르면 1980년부터 북미 시장에서 상영된 비 영어권 영화는 총 2400편에 달한다. 그러나 이 중 박스 오피스 500만 달러 이상인 영화는 89편에 불과했다. 그렇다면 이 중에서 중국 영화는 몇 편이나 될까?

 

 

확인한 결과 미국 시장에서 나름 성공한 축에 들어가는 중국 영화는 총 12편이었다. 주로 쿵후, 무술 등 무협 영화가 사랑을 받았다. 역대 가장 큰 성공을 거둔 영화는 2000년에 상영한 주윤발 주연의 ‘와호장룡(卧虎臧龙)’으로 1억 2800만 달러의 흥행을 거뒀다.  흥행 2위는 이연걸과 장쯔이 주연의 영웅(英雄)이 5371만 달러다.


중국 영화가 미국 시장에서 큰 성공을 거두지 못하는 이유는 단연 문화적인 차가 꼽혔다. 시대적인 배경을 이해하지 못한다면 영화 내면의 내용을 이해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또 하나의 원인으로 지적된 것은 배급사다. 미국에서 중국어 영화의 배급과 유통은 주로 차나 라이온픽처스(华狮)와 Well Go USA가 맡아왔다. 상대적으로 미라맥스(Miramax Films), 소니 픽처스 클래식(Sony Pictures Classic) 등 경험이 풍부한 배급사와 비교할 때 시장 경쟁력이 뒤쳐서 홍보가 부족한 것도 원인이라는 것이다.


중국 관객들의 입소문만으로 큰 흥행을 거둔 국산 애니메이션인 나타의 첫 해외 진출에 성공 여부는 아직 알 수 없지만 탄탄한 스토리와 기술력으로 어느 정도의 성공은 기대해 볼 만 하다는 것이 중국 언론의 입장이다.


누리꾼들은 “아마 외국인들은 나타의 스토리를 모르기 때문에 공감할 수 없을 것”, “북미시장에서 비영어권 영화로 인도 영화가 인기가 많은지 잘 생각해 봐야 할 듯”, “배급사와 유통사 선택에 신중을 기대야 한다”며 다소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는 반면 “나타 너무 재미있다”, “외국인들도 한번 보면 정신 못 차릴 것” 이라며 기대를 걸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포브스 선정 '중국 유명인 Top 100'...1위.. hot 2019.08.21
    포브스가 선정한 중국 유명인 100인,1위는 누구? 매년 경제 전문지인 포브스에서 연예인이나 스포츠 선수 등 중국에서 유명한 100인을 선정하는 ‘중국 유명인 1..
  • 한중일 외교회담, 中 “한∙일 대화로 갈등 해결 희.. hot 2019.08.21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일본 고노 외무상이 제9차 한중일 외교장관회담 참석을 위해 20일 베이징을 찾았다. 이날 왕이(王毅)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베이징 구..
  • 칭화대, 글자 하나로 체면 추락 hot 2019.08.20
    중국 최고의 명문대인 칭화대학(清华大学)이 글자 하나때문에 체면이 땅바닥으로 추락하는 일이 생겼다.  19일 시나망(新浪网) 보도에 따르면, 지난 15일..
  • 中 위험천만 다이어트 ‘먹토’ 인기 hot 2019.08.20
    中 위험천만 인기 다이어트 방법, 튜브 ‘먹토’ 전 세계 여성들의 숙명인 다이어트, 최근 중국에서는 일명 먹토(먹은 음식을 토하는 방법)다이어트가 젊은층을 중심으..
  • '세계 대학 랭킹' 중국 154개 올라 hot 2019.08.19
    상해교통대학이 해마다 발표하는 세계 대학 랭킹 'ARWU'에서 중국 대학 154개가 이름을 올렸다고 19일 계면신문(界面新闻)이 전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8..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14일의 ‘덫’에 걸린 상하이
  2. 上海, ‘중소기업 임대료 감면 세칙’..
  3. 상하이시, 한층 강화된 방역 조치 발..
  4. 격리 중 회사가 해고 통보할 수 있나..
  5. 中 주거지 ‘폐쇄관리’ 전국적 확산…..
  6. 상하이, 신종 코로나 병원 '비밀리에..
  7. LG 베이징 ‘쌍둥이 빌딩’ 1조 3..
  8. 코로나19 예방품 한국서 챙겨오자
  9. 中 확진·사망자 폭증… 통계 기준 바..
  10. 中 원저우에 유독 확진자가 많은 이유..

경제

  1. LG 베이징 ‘쌍둥이 빌딩’ 1조 3..
  2. 상하이, 자동차 연검•거주증 만기 어..
  3. 中 지리, 볼보와 합병 추진…’글로벌..
  4. 中 업종 불문, 마스크 생산 총동원
  5. 中 훠궈 체인 '하이디라오' 8462..
  6. 美, 상하이 등 중국 4곳 항공편 잠..
  7. 알리바바, 체온 자동 인식하는 ‘AI..
  8. 상하이, 2020년 근로자 의료보험..
  9. 中 전자상거래 기업, 신종 코로나 대..
  10. 中 코로나19 첫 잠재적 치료제 출시

사회

  1. 14일의 ‘덫’에 걸린 상하이
  2. 上海, ‘중소기업 임대료 감면 세칙’..
  3. 상하이시, 한층 강화된 방역 조치 발..
  4. 격리 중 회사가 해고 통보할 수 있나..
  5. 中 주거지 ‘폐쇄관리’ 전국적 확산…..
  6. 상하이, 신종 코로나 병원 '비밀리에..
  7. 中 확진·사망자 폭증… 통계 기준 바..
  8. 中 원저우에 유독 확진자가 많은 이유..
  9. 中 해열·감기약 ‘실명제 구매’ 전국..
  10. 후베이성 당서기 경질, 잉융 상하이..

문화

  1. 기생충 ‘오스카 4관왕’…中 네티즌..

오피니언

  1. [전병서칼럼] 코로나19 위협보다 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