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노회찬 2주기 온라인 음악회에 참가하세요

[2020-07-03, 22:40:54] 상하이저널

“모든 국민이 악기 하나쯤은 연주할 수 있는 나라”
7월 15일까지 연주 동영상으로 참여

오는 7월 23일(목) 고(故) 노회찬 의원 서거 2주기를 맞는다. 노회찬재단 상하이모임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음악’으로 노회찬을 추모한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온라인 음악회’로 대체했다. “모든 국민이 악기 하나쯤은 연주할 수 있는 나라”를 꿈꿨던 그의 바람처럼, 시공간 제약없이 악기 연주가 가능한 상하이 교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게 됐다. 

노회찬 서거 2주기 온라인 음악회는 가족, 지인, 이웃, 동호회 등이 함께 악기 연주 동영상을 직접 촬영해 SNS로 참여 접수하면 된다. 접수 신청된 연주 동영상은 편집을 거쳐 유튜브 등 다양한 온라인 채널에 업로드 된다. 청중(유저)들은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교민 연주자들로 구성된 음악회를 감상할 수 있다. 

노회찬재단 상하이모임은 “촌철살인의 정치인, 사회적 약자의 대변자, 자유인•문화인•평화인’ 노회찬 의원을 그리워하는 사람들과 함께 이제 ‘음악’이란 이름으로 그를 불러본다”라며 “악기 종류, 참여 연령 모두 무관하므로 악기 연주가 가능한 교민들과 함께 멋진 음악회를 준비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번 온라인 음악회의 연주자는 1인 또는 2인 이상 다수도 참여할 수 있으며, 1팀 1곡 이상이면 된다. 연주 악기는 클래식, 대중, 국악 중국악기 등 모두 가능하다. 연주 동영상 촬영은 직접 할 수도 있고, 촬영 지원을 요청해도 된다. 연주 동영상 접수 마감은 오는 7월 15일(수)까지며, 참가 신청과 문의는 위챗을 통해 가능하다.

노회찬재단 상하이모임은 ‘그리운 사람 노회찬, 함께 꿈꾸는 세상, 온라인 음악회’에 많은 교민들의 참여를 기다린다. 

고수미 기자

 


 

 

 

 


 


지난해 열렸던 노회찬 1주기 추모 음악회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광고

[관련기사]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국경절, 거리두기 힐링 여행 떠나요
  3. 中 집값, 여전히 상승 중
  4.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5. 中, 한국 유입 코로나19 환자 발생
  6.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7. 美제조기업, 중국 철수 압박에도 요지..
  8.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9. 中 1000개 관광명소, 국경절 맞아..
  10. [9.17] 中 의약공장 세균 유출로..

경제

  1. 中 집값, 여전히 상승 중
  2. 美제조기업, 중국 철수 압박에도 요지..
  3. MS, 틱톡 인수 실패... 승자는?
  4. 中 민영기업의 신화 안방보험 결국 ‘..
  5. 안랩 V3 모바일 시큐리티, 누적 다..
  6. 中 5G폰 '천'단위 뚫었다... 9..
  7. 中 틱톡 매각 대신 오라클과 기술협력
  8. 中 민항국, 8월 국내 여객 수송량..
  9.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사회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3. 中, 한국 유입 코로나19 환자 발생
  4.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5. 中 1000개 관광명소, 국경절 맞아..
  6. 中 윈난 루이리시, 밀입국자 2명으로..
  7.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마주칠 확률..
  8. 中 의약공장 세균 유출로 3000여명..
  9. [코로나19] 해외 유입 확진자 8명..
  10. 上海 고등학교 학생식당 '로봇' 셰프..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3. [책읽는상하이 92] 사하맨션
  4.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5.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6.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순리대로 살자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