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징동, 최첨단 테크놀로지 그룹 설립한다

[2021-01-11, 17:20:09]
알리바바와 함께 중국 양대 전자상거래 플랫폼으로 꼽히는 징동이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서비스 등을 아우르는 최첨단 테크놀로지 그룹을 출범시키겠다고 밝혔다.

11일 IT 전문매체 콰이커지(快科技)에 따르면, 징동그룹은 클라우드와 AI 사업을 징동수커(京东数科, JD Digits)와 통합하고 징동 테크놀로지 자그룹을 정식 설립하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그룹사의 최고경영자로는 리야윈(李娅云) 현 징동수커 CEO가 내정됐다.

보도에 따르면, 징동 테크놀로지그룹에는 향후 1만여 명의 전문인력이 근무할 예정이다. 이중 70% 이상이 연구 개발 전문 인력이 배치될 예정이며 이 중에는 미국 전기전자학회(IEEE) 펠로우에 선정된 과학자도 다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리야윈 CEO는 “징동 테크놀로지는 과학기술의 혁신과 실물 산업이 깊이 있게 융합된 기업으로 공급사슬의 깊은 이해와 업계 통찰에서 탈피해 인터넷 기술 혁신을 발전시켜 실물 경제의 서비스, 가치 창조를 이뤄낼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미래 징동 테크놀로지의 사명은 실물 경제의 디지털화 전환을 촉구하고 과학기술 선도를 실현해 산업으로 보국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징동그룹은 앞서 핵심 사업인 전자상거래, 서비스에 이어 세 번째 성장 동력으로 기술을 지목한 바 있다. 징동테크놀로지는 향후 징동 전반에 걸친 기술 서비스에 핵심적인 수단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설되는 징동 테크놀로지 그룹은 AI, 데이터 기술, IoT, 블록체인 등 최첨단 기술력을 바탕으로 각종 제품을 제작하거나 문제 해결 방안을 제공할 전망이다. 적용 범위는 디지털 도시의 현대화 플랫폼 구축, 금융 기관의 자산 관리 테크놀로지 및 보험 테크놀로지, 기업 고객의 디지털 마케팅 및 스마트 고객 솔루션 제공 등이다. 이 모든 과정은 징동 클라우드 기술과 AI 사업, JDD 기술 서비스를 통합한 클라우드 베이스에서 이뤄질 방침이다.

유재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3.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4.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5.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6.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7. [3.1] 中 3년 후 하늘 나는 ‘..
  8.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9.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10.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경제

  1.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2.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3.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4.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5.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6. 씨트립, 적자 32억 위안에도 3년..
  7. 中 GDP '1조 클럽' 23곳.....
  8. 바이두-지리의 합자회사 '지두' 탄생..
  9. 후룬 ‘글로벌 부자 순위’…농푸산취안..
  10. 코로나 ‘무색’ 中 2월 박스오피스..

사회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3.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4.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5. 中 유니클로 아동복 입기 챌린지 논란
  6. 중난산 “올 6월까지 中 백신 접종률..
  7. 日 코로나 항문 검사 면제 요구에 中..
  8. 中 ‘양회’ 대표위원 5000여 명..
  9. "당신의 비밀을 안다!" 中 대기업..
  10. 中 본토 확진 17일째 ‘0’… 해외..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아트월 갤러리, 상하이타워서 '꽃+생..

오피니언

  1.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2.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분야별 Topic

종합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3. [공고] 상하이저널 23기 고등부 학..
  4. 양장석 회장, 소주한국학교에 도서 2..
  5.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6.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7. [2.23] 제2의 디디 사건? 中..
  8.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9.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10.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경제

  1.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2.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3.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4.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5. 샤오미 “전기차 연구 중이나 아직 정..
  6.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7.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8.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9. 포브스 선정 中 최고의 비즈니스 여성..
  10.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사회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3. 양장석 회장, 소주한국학교에 도서 2..
  4.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5.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6.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7. 제2의 디디 사건? 中 최대 이삿짐..
  8.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9. 상하이 지하철역 자판기, 디지털 위안..
  10. 30대 女, 상하이 디즈니 무대 난입..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아트월 갤러리, 상하이타워서 '꽃+생..

오피니언

  1.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