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2020 中 부호 순위, 부동의 1위 마윈보다 3위에 관심 집중

[2020-10-20, 10:40:12]
20일 후룬 연구소에서 ‘2020 후룬 100대 부호’ 순위를 공개했다. 올해는 1위보다 3위에 오른 부호에 관심이 더 쏠렸다.


20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에 따르면 올해 후룬 부호 순위에서 1위를 차지한 부호는 56세 마윈(马云)이다. 알리바바 창업주이자 중국 전국민 온라인 쇼핑 열풍의 장본인인 그의 자산은 4000억 위안으로 벌써 4번째 1위에 올랐다. 2위는 중국 최대의 게임사인 텐센트(腾讯)의 마화텅(马化腾)회장이 3900억 위안으로 2위에 올랐다.

 


그러나 뭐니뭐니해도 올해 순위에서 가장 관심을 끈 것은 3위다. 신흥 부호로 떠오른 중국 국민생수 농푸산췐(农夫山泉)의 창업주인 중산산(钟睒睒)회장이 기업 상장 후 몸값이 천정부지로 오르며 3위에 올랐다. 올해 66세인 그의 자산은 3650억 위안으로 늘었다.


후룬 연구소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순위에 오른 부호들의 몸값은 지난해보다 10조 위안 정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영국 1년 GDP 총액의 절반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백억 위안 대 자산가는 지난해보다 200명 증가한 620명으로 최근 1년 동안 매주 4명씩 증가한 셈이다.


핀둬둬(拼多多) 쇼핑몰 CEO인 황정(黄峥)은 자산이 2200억 위안으로 지난해보다 63% 증가하며 8위에 올랐다. 황 CEO는 올해 개인 명의의 자선 사업을 양도했고 만약 이로 인한 자산 감소가 없었다면 올해 순위는 4위였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한편 선전 경제특구 40주년을 맞이해 올해 순위에 포함된 기업가 수가 지난해보다 크게 증가했다. 베이징, 선전, 상하이, 항저우, 광저우 순으로 순위 기업가를 배출했고 특이한 것은 쑤저우(苏州)가 첨으로 홍콩을 제치고 6위에 올랐다.


또한 밀크티 브랜드인 시차(喜茶)의 대표 니에윈천(聂云宸)이 유일한 90허우(90后)로 순위에 올랐다. 배달업계의 대표격인 메이퇀(美团)의 왕싱(王兴) 회장이 1700억 위안의 자산으로 13위에 올랐다. 1년 새 그의 자산은 3배 이상 증가했고 순위도 지난해 52위에서 무려 39계단 상승했다.


반면 중국 부호 시장을 이끌었던 부동산 큰 손들은 올해 순위에서 다소 부진했다. 부호 비중이 지난해 14.8%에서 10.6%로 줄었다. 헝다그룹의 쉬자인(许家印) 회장과 비구이웬(碧桂园)의 양후이옌(杨惠妍)일가가 각각 2350억 위안과 2250억 위안으로 10위권에 포함되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中수출규제법 12월부터 시행 hot 2020.10.19
    중국이 오는 12월 1일부터 '수출규제법'을 시행키로 했다. 18일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 보도에 따르면, 전날 열린 전인대상무회의에서 표결에 부쳐진 '수출..
  • 中 '미성년자 보호법' 내년 6월 실시... 최초로.. hot 2020.10.19
    중국이 신규 '미성년자 보호법'을 통해 최초로 학교폭력에 대해 명확하게 규정했다. 17일 신경보(新京报) 보도에 따르면, '미성년자 보호법(未成年人保护法)..
  • 中 1~3분기 GDP 0.7% 성장 hot 2020.10.19
    중국의 1~3분기 생산총액이 72조 2786억위안으로, GDP가 동기대비 0.7%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9일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이 보도했다. 올 1분기...
  • 中최대 유통기업 '가오신' 알리바바 품으로 hot 2020.10.19
    알리바바가 중국 최대의 유통기업인 가오신(SUN ART/高鑫零售集团)을 품안에 넣게 됐다. 19일 성원관찰(星源观察)에 따르면, 알리바바는 36억달러를..
  • 中 코스피 영향력 8년간 대폭 증가…미국은 감소 hot 2020.10.16
    지난 8년간 중국 실물경제가 코스피에 미치는 영향력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미국의 영향력은 눈에 띄게 감소했다.16일 신랑재경(新浪财经)은 한국자..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순수한 눈망울, 中 전역 홀렸다…중국..
  2.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영상부문"..
  3. 상하이 5개 뉴타운 건설
  4. 中 고소득 도시 순위…상하이 6위
  5. [선배에게 진로를 묻다] ⑤ 서울대..
  6. [12.2] OECD '내년, 중국이..
  7. 中 칭다오 주택단지 ‘반려동물 전면..
  8. 中 코로나 신규 확진자 18명.....
  9. 中언론 '왕이 외교부장 한일 방문 관..
  10. 샤미 뮤직, 이대로 떠나나?

경제

  1. 상하이 5개 뉴타운 건설
  2. 中언론 '왕이 외교부장 한일 방문 관..
  3. 샤미 뮤직, 이대로 떠나나?
  4. 중고물품 거래시장 규모 168조원
  5. 11월 제조업PMI 3년만에 최고....
  6. OECD '내년, 중국이 세계경제 3..
  7. 씨트립, 코로나 이후 첫 흑자…국내..
  8. 中 FMCG시장 성장 정체…판매가 5..
  9. 中 창어 5호, 세계 3번째 달 표본..

사회

  1. 순수한 눈망울, 中 전역 홀렸다…중국..
  2.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영상부문"..
  3. 中 고소득 도시 순위…상하이 6위
  4. 中 칭다오 주택단지 ‘반려동물 전면..
  5. 中 코로나 신규 확진자 18명.....
  6. SK 하이닉스 충칭공장, 전직원 코로..
  7. 上海 이혼 어려워진다… 30일 ‘조정..
  8. 中 교통사고로 8분마다 1명씩 사망…..
  9. 上海-北京 12월 1일부터 지하철 카..
  10. 北 김정은 위원장 중국 백신 접종?..

문화

  1.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2. 中 C리그 선수 평균 연봉, 한국 선..
  3.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 갤러리 ‘윤아..
  4. SHAMP 12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2020년에 만난 산..
  2. [건강칼럼] 우리는 건강해서 행복한..

분야별 Topic

종합

  1. 中 2021년 법정공휴일 발표…노동절..
  2. 상해한국상회 신임회장에 이준용 후보..
  3. 中여성 영혼까지 탈탈 털린 비극적 인..
  4. 상하이, 코로나 환자 6명으로 증가...
  5. [선배에게 진로를 묻다] ④ 서울대..
  6. 순수한 눈망울, 中 전역 홀렸다…중국..
  7. 2021년 공휴일 일정에 中 여행업계..
  8. [11.26] 中 2021년 법정공휴..
  9. [11.27] 상하이 거주자, 타 지..
  10. [11.25]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경제

  1. 2021년 공휴일 일정에 中 여행업계..
  2.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3. 상하이 5개 뉴타운 건설
  4. 올해 대세는 '新에너지자동차'.....
  5. 배달앱 메이퇀 상하이 토지 매입.....
  6. 11월 상하이자동차 번호판 1500만..
  7. 中 동영상산업 향후 5년 연속 30%..
  8. 上海 앞으로 ‘미 검증’ 매물 부동산..
  9. 외자기업 "그래도 상하이".....
  10. 中언론 '왕이 외교부장 한일 방문 관..

사회

  1. 中 2021년 법정공휴일 발표…노동절..
  2. 상해한국상회 신임회장에 이준용 후보..
  3. 中여성 영혼까지 탈탈 털린 비극적 인..
  4. 상하이, 코로나 환자 6명으로 증가...
  5. 순수한 눈망울, 中 전역 홀렸다…중국..
  6. 상하이 코로나환자, 어디서 감염됐나?
  7. 中 나흘 연속 코로나 본토 확진 발생..
  8.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영상부문"..
  9. 상하이 거주자, 타 지역 이동 가능할..
  10. 中제약사, 코로나19 백신 시판 신청

문화

  1.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2. 中 C리그 선수 평균 연봉, 한국 선..
  3.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 갤러리 ‘윤아..
  4. SHAMP 12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2020년에 만난 산..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