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테슬라, 또 원인모를 급발진(?) 사고

[2020-09-07, 15:12:52]

지난 6일 쓰촨성에서 테슬라 차량 한대가 승용차 두대와 길가던 행인들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2명이 숨지고 6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다수의 차량들이 피해를 입었다고 6일 신문방(新闻坊)이 보도했다.


테슬라 운전자 리우(刘. 여성. 51세) 씨에 대한 경찰 조사 결과 음주운전, 마약 흡입 등 가능성은 배제됐고 사고의 정확한 원인은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발생 5시간 후 테슬러 측은 공식 웨이보를 통해 "사건 현장에 전문인원을 급파해 조사를 진행한 결과 자동차 고장은 없었다"라는 입장을 내놨다.


그러나 테슬러의 공식 입장과는 상관없이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테슬라 차체 결함'에 대한 의혹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최근 2년동안 유사한 사고가 잇달아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원인 모를 테슬러 차량 사고는 상하이에서만 수차례 발생한바 있다. 올 8월 테슬러 한대가 주유소로 돌진해 2명이 부상을 입는 일이 발생했는데 당시 운전자는 "어떻게 된 일인지 나도 모르겠다"면서 어안이 벙벙해 했다. 또 4월에는 주차장에 주차된 테슬라 차량에서 갑자기 화재가 발생해 주변에 주차된 차량까지 태우는 일이 있었고 1월에는 눈 깜짝할 사이에 난간을 들이받고 강물 속으로 추락하는 사고도 있었다. 당시 사고차량 운전자는 브레이크를 밟고 있었는데 갑자기 차량이 앞으로 돌진하면서 강물 속으로 추락했다고 말했다.

 

 

이밖에 올 6월 난창에서도 테슬라 차량 한대가 전복하는 사고가 있었다. 당시 운전자는 "차량이 갑자기 시속 127킬로미터로 올라갔다"면서 "브레이크를 밟았지만 소용이 없었고 그대로 흙무지와 충돌하면서 불길에 휩싸였다"고 설명했다.


한편 테슬라 측은 "테슬러 자동차 설계원리에 따르면 브레이크가 말을 듣지 않고 스스로 가속할 가능성은 아주 낮다"면서 "정부 부문이 자동차 데이터에 근거해 사고 원인을 규명 후 판단하기 바란다"는 입장을 전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10.14] 칭다오 ‘전시상태’ 선..
  5.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6.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7. [10.15] 中 3분기 GDP 성장..
  8.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9.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10.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경제

  1.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2.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3. 中 자해공갈, 처벌 강화한다
  4. 후룬 선정 中 가전업체 1위는?
  5.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22명 폐결핵..
  6. IMF, 올해 전세계서 중국만 경제..
  7. 中 루이싱커피, 역대급 회계부정에도..
  8. 中 코스피 영향력 8년간 대폭 증가…..
  9. 中 3분기 GDP 성장률 5.5% 전..
  10. 中수출규제법 12월부터 시행

사회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6. 상하이, 국내 위험 지역 유입 인원..
  7.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8. "어디에 주차하지?" 상하이, 주차정..
  9. 中항공사 우울증 환자 탑승거부 논란
  10. 칭다오 ‘전시상태’ 선포…주민 560..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10월 10일 '세계 정신 건강의 날..
  5.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분야별 Topic

종합

  1. [창간특집] 코로나19 ‘위기’는 나..
  2.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3. [창간특집] 코로나19 위기, 당신이..
  4.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5.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6. 中 냉동보관 1년 된 식재료 먹고 일..
  7. ‘종식’인줄 알았는데…中 코로나 본토..
  8. [10.12] ‘종식’인줄 알았는데…..
  9. 상하이, 애들 싸움에 성난 아빠들 “..
  10. [축사] 스물한 살 청년 언론, 창간..

경제

  1.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2. 알리바바, 상하이에 '1위안 점포'..
  3. 中 매체, 미국의 화웨이 제재에 삼성..
  4.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5. 한국서 뺨맞은 유니클로, 중국서 3개..
  6. 中 자해공갈, 처벌 강화한다
  7. 中 해외서 쓸 돈 하이난에 풀었다…..
  8. 中 도시 중 소비 능력 '갑'은?
  9. 中 국경절 연휴 6억 명 여행길 나섰..
  10. 후룬, 中 10대 전자제품 브랜드 공..

사회

  1. [창간특집] 코로나19 ‘위기’는 나..
  2.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3. [창간특집] 코로나19 위기, 당신이..
  4.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5.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6. 中 냉동보관 1년 된 식재료 먹고 일..
  7. ‘종식’인줄 알았는데…中 코로나 본토..
  8. 상하이, 애들 싸움에 성난 아빠들 “..
  9. [축사] 스물한 살 청년 언론, 창간..
  10.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10월 10일 '세계 정신 건강의 날..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