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포브스 선정 세계 최고 부자 순위 변동…中 최대 부자는?

[2020-01-20, 10:06:45]

미 경제지 포브스에서 선정한 세계 최대 부자 순위가 공개되었다. 올해는 예상의 인물이 1위를 차지했다.
19일 해외망(海外网)에 따르면 포브스 선정 세계 최대 부호 순위에서 프랑스 다국적 럭셔리 그룹인 LVMH 모엣 헤네시 • 루이 비통 (LVMH Moët Hennessy • Louis Vuitton S.A.) 의 베르나르 아르노(Bernard Arnault) 회장이 1위에 올랐다. 아마존 창업주 겸 CEO 제프 베조스(Jeff Bezos)는 베르나르에 밀려 2위에 올랐다.


이번 순위 변동에 가장 큰 역할을 한 것은 주가였다. LVMH의 주가가 0.7% 상승하며 베르나르의 자산이 1165억 달러가 된 반면 아마존은 0.7% 하락으로 제프의 자산이 1156억 달러로 감소했기 대문이다.

 


3위는 마이크로 소프트(MS)사의 창업주인 빌 게이츠로 1106억 달러의 자산을 보유했다. 4위는 가치투자의 신 워런 버핏(906억 달러), 페이스북의 마크 주커버그가 822억 달러의 자산으로 5위를 기록했다.


세계 명품 시장의 5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LVMH그룹은 대표적인 브랜드 루이비통을 비롯해, 디올, 지방시, 펜디, 태그 호이어 등 50개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명품 쥬얼리 브랜드인 티파니를 인수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일부 중국 누리꾼들은 베르나르의 세계 1위 소식에 “중국인이 그를 부자로 만들어 줬다”, “중국인들의 기여도가 매우 클 것”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실제로 2018년 중국 본토의 사치품 시장 규모는 1700억 위안, 2025년에는 6100억 위안에 달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온바 있다. 전 세계 2조 위안 규모의 사치품 시장 중 중국인이 35%를 사들인 것으로 알려져 전 세계적으로 중국인의 ‘명품 파워’가 점차 커지고 있다.

 


한편 이번에 공개된 세계 부자 순위에서 상위 20위권에 중국인이 2명이나 포함되어 있었다. 전 세계 부호 순위 19위를 차지한 텐센트(腾讯)의 마화텅(马化腾) 회장이다. 그의 자산은 449억 달러였다. 그 뒤를 알리바바(阿里巴巴) 창업주 마윈(马云)이 443억 달러의 자산으로 20위에 올랐다. 결국 중국 최대 부호는 마화텅이었고 2위가 마윈인 셈이다. 헝다그룹(恒大集团) 쉬자인(许家印) 회장은 344억 달러 자산으로 29위에 올랐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中 노인용품산업, 2025년 844조 원 된다 hot 2020.01.19
    중국의 노인용품산업이 2025년에 이르러 5조 위안(844조 2,500억 원)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됐다. 17일 공업정보화부, 민정부 등 5개 부문이 공동으로...
  • 中 환경오염 비닐•플라스틱 용품 '퇴출' 시작 hot 2020.01.19
    중국이 플라스틱으로부터 오는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 분해가 불가능한 비닐봉투 금지령을 내렸다. 19일 중국발개위와 생태환경부는 '플라스틱 오염 관리 강화에 관한...
  • 올해 춘절 박스오피스, 첫날에만 1억元 돌파 hot 2020.01.19
    극장가 최대 대목인 춘절 연휴를 앞두고 벌써부터 영화 예매 열기가 뜨겁다.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춘절 첫째 날인 25일에만 예매 총액이 1억 위안(168억원)을..
  • 中 72도시 심각한 오염 경보 시스템 가동 hot 2020.01.19
    지난 12일부터 중국 북방 대부분 도시들에서 심각한 대기오염이 발생하면서 베이징, 톈진, 허베이성 주변, 장강삼각주 북부 지역 등 72개 도시들에서는 심각한 오염..
  • 알리바바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투자 hot 2020.01.18
    알리바바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투자 중국 최대의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가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투자한다. 17일 신랑재경(新浪财经)에 따르면 뉴욕 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2.20] 코로나19 공기전염.....
  2. 中 훠궈 체인 '하이디라오' 8462..
  3. 상하이 진입 , 이것만 있으면 'OK..
  4. 中 코로나19 첫 잠재적 치료제 출시
  5. 상하이 초중고, 3월부터 온라인 수업..
  6. 롯데월드타워 ‘우한 힘내라’ 조명 응..
  7. 코로나19 공기전염... 환기•거리..
  8. [2.19] 中 코로나19, 퇴원 환..
  9. 상하이경찰, 가짜 마스크 지하 생산공..
  10. 中 도 넘은 방역 단속... 폭력,..

경제

  1. 中 훠궈 체인 '하이디라오' 8462..
  2. 中 코로나19 첫 잠재적 치료제 출시
  3. 中 코스트코 2호점, 상하이 푸동 낙..
  4. [코트라칼럼] 코로나19, 한국기업의..
  5. 中 코로나 여파로 기업 사회보험료 ‘..
  6. “코로나19는 불가항력?” 계약이행..
  7. 코로나19 침체 속 IT∙배달∙청소..
  8. 근무 회복 둘째주, 40% 기업 복귀..
  9. 두산인프라코어, 우한 병원 건설 투입..
  10. 헝다부동산 온라인 판매 개시, 집값..

사회

  1. 상하이 진입 , 이것만 있으면 'OK..
  2. 상하이 초중고, 3월부터 온라인 수업..
  3. 롯데월드타워 ‘우한 힘내라’ 조명 응..
  4. 코로나19 공기전염... 환기•거리..
  5. 상하이경찰, 가짜 마스크 지하 생산공..
  6. 中 도 넘은 방역 단속... 폭력,..
  7. 中 전문가, 지나친 소독은 ‘독’…올..
  8. 중난산 원사 '정점은 2월 중하순,..
  9. 상하이 진입에 필요한 서류는? 상황별..
  10. 올 여름 샤오롱샤 먹기 힘들다.....

문화

  1. 기생충 ‘오스카 4관왕’…中 네티즌..

오피니언

  1. [전병서칼럼] 코로나19 위협보다 신..

분야별 Topic

종합

  1. 14일의 ‘덫’에 걸린 상하이
  2. 따뜻한 날씨, 코로나19 전파력 떨어..
  3. 상하이, 복귀는 했지만...한인타운..
  4. “10일 출근 해? 말어?”
  5. 코로나19 예방품 한국서 챙겨오자
  6. [2.20] 코로나19 공기전염.....
  7. 上海, ‘중소기업 임대료 감면 세칙’..
  8. 中 주거지 ‘폐쇄관리’ 전국적 확산…..
  9. 상하이시, 한층 강화된 방역 조치 발..
  10. 격리 중 회사가 해고 통보할 수 있나..

경제

  1. 中 훠궈 체인 '하이디라오' 8462..
  2. LG 베이징 ‘쌍둥이 빌딩’ 1조 3..
  3. 상하이, 자동차 연검•거주증 만기 어..
  4. 中 코로나19 첫 잠재적 치료제 출시
  5. 주요 택배회사 10일부터 정상 운영
  6. 美, 상하이 등 중국 4곳 항공편 잠..
  7. 中 업종 불문, 마스크 생산 총동원
  8. 中 지리, 볼보와 합병 추진…’글로벌..
  9. 알리바바, 체온 자동 인식하는 ‘AI..
  10. 中 코스트코 2호점, 상하이 푸동 낙..

사회

  1. 14일의 ‘덫’에 걸린 상하이
  2. 따뜻한 날씨, 코로나19 전파력 떨어..
  3. 상하이, 복귀는 했지만...한인타운..
  4. “10일 출근 해? 말어?”
  5. 上海, ‘중소기업 임대료 감면 세칙’..
  6. 中 주거지 ‘폐쇄관리’ 전국적 확산…..
  7. 상하이시, 한층 강화된 방역 조치 발..
  8. 격리 중 회사가 해고 통보할 수 있나..
  9. 상하이, 신종 코로나 병원 '비밀리에..
  10. 상하이 연구진, 1회용 마스크 '재활..

문화

  1. 기생충 ‘오스카 4관왕’…中 네티즌..

오피니언

  1. [전병서칼럼] 코로나19 위협보다 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