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한중일 FTA 협상 속도 낼 것

[2019-07-25, 19:28:41]

중국 상무부가 한중일 자유무역협정(FTA)에 속도를 낼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 보도에 따르면, 지난 22일 상무부 리청강(李成钢) 부장조리(部长助理)는 "현재 동북아 지역 간 합작을 강화하기에 더없이 유리한 조건"이라면서 "앞으로 중국과 몽골, 러시아 경제 협력뿐만 아니라 한중일 자유무역협상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리청강 부장조리는 중국과 동북아 국가간 경제무역 합작이 가시적인 효과를 거두었다고 평가했다. 지난해 중국과 동납아 지역 5개국 간의 무역 규모는 7585억 7000만달러(894조 원)로 중국 대외무역의 4분의 1가량을 점한다.


중국은 동남아 5개국의 최대 무역 파트너이며 일본과 한국은 동남아 지역에서 중국의 제2, 제3의 무역 파트너이다. 이 가운데서 중-일, 중-한 무역 규모는 모두 3000억달러(354조 원)를 넘어섰으며 중-러 무역규모는 1000억 달러(118조 원), 중국과 몽골의 무역거래 규모는 80억달러(9조 원)에 이르고 있다.


대 중국 투자는 일본이 가장 많고 한국은 네번째로 많다. 2019년 5월 기준 일본의 대 중국 직접투자는 1137억 달러(실제 이용외자, 134조 원)였고 한국의 대 중국 실질 투자 규모는 801억 8000만달러(94조 원)였다.


리청강 대변인은 "현재 동남아 형세가 전반적으로 안정된 상황에서 지역간 합작을 강화하기에 더할나위 없이 유리하다"고 강조하면서 '일대일로' 틀 아래에서 다양한 분야에 걸쳐 합작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중-일, 중-한 제3자 시장 합작(第三方市场合作)을 추진하고 한중일 FTA 협의, 한중 FTA 제2단계 협의를 가속화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제3자 시장 합작(第三方市场合作): 글로벌 합작의 새로운 모델로, 두 나라가 합작하여 제3국의 시장을 개발하는 것을 뜻한다. 2015년 6월, 중국과 프랑스간 연합성명(中法关于第三方市场合作的联合声明)에서 처음으로 등장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7월부터 일부 소비재 수입관세 대폭 인하 hot 2018.05.31
    중국, 7월부터 일부 소비재 수입관세 대폭 인하 미국과의 3차 무역협상을 앞둔 시점에서 중국이 돌연 일부 소비재의 수입관세를 대폭 인하하고 나섰다. 30일 리커창..
  • 한•중 FTA 원산지 관리요령 설명회 hot 2016.01.29
    관세 철폐 혜택, 아는 만큼 누린다  FTA 발효에 따른 관세 철폐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원산지 증명이 반드시 필요하다. 하지만 원산지 증명에는..
  • 한중 FTA 20일 발효, '활용' 논의할 때 hot [1] 2015.12.11
    한중 FTA 20일 발효쟁점’은 과거 ‘활용’ 논의할 때 코트라 ‘한중 FTA 활용방안 세미나’ 개최한국-중국 자유무역협정(FTA)이 20일 공식 발효한..
  • 中 '한•중FTA , 양국 모두 기회' 긍정적 hot 2015.12.01
    지난 30일, 한중FTA 비준동의안이 한국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향후 양국의 90% 상품들에 무관세가 적용될 전망이라고 경화시보(京华时报)가 보도했다.한중F..
  • 한중FTA 비준동의안 국회 통과 hot 2015.11.30
    한중FTA 비준동의안이 헙상 타결 183일만에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신화망 등 주요 중국 매체들은 30일 오후 긴급뉴스로 소식을 전했다. 오후에 열린 국회 본..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2. 상해한국상회, 교민 400명과 함께..
  3. [12.10] 中 여행 즐기는 '90..
  4.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5.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6. [타오바오 핫 아이템 ] 아무 용기에..
  7.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8.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9.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10.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경제

  1.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2.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3. 상하이, 자녀 중학교 졸업까지 1억..
  4. 中 여행 즐기는 '90허우', 돈 잘..
  5. 홍콩 소매업의 ‘추락’…6개월來 56..
  6. 중국 ‘훠궈’ 연관 기업 12만개,..
  7. 中 사회과학원 “내년 부동산 시장 급..
  8. "2020 GDP 6%대는 中美 무역..
  9. 2019 글로벌 500대 브랜드 공개..
  10. 샤오미, 생수시장 진출하나

사회

  1.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2. 상해한국상회, 교민 400명과 함께..
  3.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4.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5.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6. 세계 최초 돼지-원숭이 합친 ‘키메라..
  7. 上海 중학생이 개발한 쓰레기 봉투 온..
  8. 이번엔 베이징대 '미투', 여성 수십..
  9. 매년 사교육으로 2조 쓴다는 영국…가..
  10. 구급차로 개인 면세품 운반한 無개념..

문화

  1. 연말, 아이와 함께 즐기는 체험형 전..
  2. [책읽는 상하이 62] 철학자와 하녀
  3. 中 누리꾼, 손흥민 22위 “저평가..
  4. SHAMP 12월 추천도서
  5.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6. ‘울림’ 챔버 오케스트라 창단 연주회..
  7. 최강희-김신욱 매직 통했다…상하이 선..
  8. 뮤지컬 ‘가족상회’를 보고
  9. 연말, 놓치기 아쉬운 공연
  10. 상하이 이색 서점 ② 역사건축물 쓰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배낭 하나 달랑 메고
  2. [아줌마 이야기]마지막 육상대회
  3. 2019 화동조선족주말학교 학부모회장..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