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해한국학교 특례 ‘최다’ 도전, 결과는?

[2018-01-14, 05:37:47] 상하이저널

진학률 최고, 서울대 5명 합격 쾌거
5大 상위권대학 합격생 지난해에 못미쳐


2018학년도 상해한국학교(교장 신현명)는 역대 가장 많은 학생들이 특례입시에 도전했다. 재작년 146명, 작년 149명에 이어 올해는 169명의 졸업생을 배출하며 치열한 입시전쟁을 치렀다. 올해 상해한국학교는 서울대에 5명이 합격(재수생 1명)하면서 교민사회 화제가 되기도 했다. 또 아주대 의예과(3년), 경희대 한의예과(12년) 등에 합격생이 나오기도 했다.


수도권 주요대학 합격자 수가 특례입시 성적의 절대 평가기준은 아니지만 지난해와 비교했을 때 다소 차이를 보인다. 주요 5개 상위권 대학에 합격자 수는 지난해 130명, 올해 123명이다. 올해 도전자 수는 20명 늘었지만 합격생은 지난해에 미치지 못했다. 이들 5개 대학 진학률로만 봐도 지난해 36.2%, 올해 33.1%로 감소했다.


이에 대해 상해한국학교는 “고 3 학생수가 20명이 늘었지만 대부분 3년 특례에 해당된다. 상위권 주요대학은 서류전형 대상자인 12년 특례가 주를 이루므로 이 수치로 절대 비교하는 것은 무의미하다”라며 “오히려 지필고사를 준비한 3년 특례 지원자들의 인기 있는 중상위권 대학 합격자 수는 예년에 비해 훨씬 많은 편”이라고 강조했다. 실제 중앙대 51명, 경희대 40명, 한국외대 18명 등 대거 합격했다.

 

 

 

 


북경한국학교의 입시성적과도 다소 차이를 나타냈다. 127명의 졸업생을 배출한 북경한국학교도 올해 서울대에 4명(재수생 1명)이 합격했다. 또 의과대와 수의예과에 4명이 합격하는 쾌거를 이뤘다. 북경한국학교의 주요 상위권대학 합격자 수 역시 졸업생 127명 중 131명(103%)으로 상해한국학교(72%) 보다 높았다.


특례입시 결과를 상위권 대학 합격만 놓고 평가한다면, 해당연도 12년 특례생의 역량에 따라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올해 북경한국학교에 12년 특례 중 기대주가 많았던 반면, 상해한국학교는 경쟁이 치열한 중상위권 대학에서 많은 합격자들이 나왔다. 또한 상해한국학교는 우수한 학생들이 여러 대학에 합격하는 것이 아닌, 많은 학생들이 원하는 대학에 진학하는 것에 초점을 두고 진학지도를 하고 있다. 그 결과 올해 전체 학생의 대학진학률은 95.9%로 북경(94.5%)을 넘어섰다.


2018학년도 상해한국학교는 △12년 특례 52명(문과 38명, 이과 15명) △3년 특례 115명(문과 105명, 이과 63명) △비특례 2명이 입시에 도전했다.


고수미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ad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한중 청년 일자리 희망위원회 해외 첫..
  2. 와이탄 ‘공중 거미줄’ 트롤리선 철거
  3. 상하이·화동 워터파크 모여라!
  4. 중국 성(省)이름 유래
  5. 포춘차이나 中 500대 기업, 1위는..
  6. [7.16] HUADI, 法 우승으로..
  7. 세계은행 GDP 순위, 미국∙중국 나..
  8. 글로벌 자동차기업, 줄줄이 중국으로
  9. [7.13]세계은행 GDP 순위, 미..
  10. [7.12] 오포, 호주 진출 10개..

경제

  1. 포춘차이나 中 500대 기업, 1위는..
  2. 세계은행 GDP 순위, 미국∙중국 나..
  3. 글로벌 자동차기업, 줄줄이 중국으로
  4. 中 급여 인상률 가장 높은 직업 TO..
  5. 中 에이즈 치료 신약 첫 개발
  6. 오포, 호주시장 10개월만에 철수
  7. 中 BYD, 미국 전기차 시장 도전
  8. 도시 주민, 돈 어디에 쓸까? '티몰..
  9. 中 상반기 택배량 ‘껑충’, 총 22..
  10. 화웨이, 한국 5G 시장 공략…삼성..

사회

  1. 한중 청년 일자리 희망위원회 해외 첫..
  2. 와이탄 ‘공중 거미줄’ 트롤리선 철거
  3. 에어차이나 공포의 ‘급강하’…조종사..
  4. 中 교육부, 유치원서 한자·영어 선행..
  5. 독일, 한국전 패배가 ‘온라인 게임’..
  6. 상하이 ‘푸른하늘' 만들기 나선다
  7. 중국인 평균 여가시간 2.27시간 …..
  8. 中 길에서 욕하고 바지 내린 남성…알..
  9. 中 태국 푸켓 사고에 ‘분노’…호텔예..
  10.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상하이 방..

문화

  1. 윤아르떼, Can art go too..
  2. 아이들과 함께하는 7월 전시
  3. 월드컵 기간 러시아 찾은 관광객, 중..
  4. 인민망 추천 여름방학 중학생 필독도서..
  5. 인민망 추천 여름방학 초등생 필독도서..
  6. 상하이 3대 박물관 연합 특별전 개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과일나무 이야기
  2. [아줌마이야기] 소 확 행
  3. [정유나의 패션칼럼] 패션 소비 패턴..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