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샤오롱샤 가장 많이 먹는 도시 '우한'

[2017-08-03, 13:57:20]

  

중국에서 1인당 샤오롱샤(小龙虾, 민물가재) 소비지출액이 가장 높은 도시로 우한(武汉)이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총 거래액이 가장 높은 도시로는 상하이가 1위에 올랐다.

 

알리바바 생활 서비스 플랫폼 코우베이(口碑)는 지난 1일 샤오롱샤 소비 빅데이터를 공개했다. 데이터에 따르면, 전국 대도시 샤오롱샤 소비는 주로 화동, 화남, 화중 지역에 집중되어 있었으며 그 중 우한 사람의 소비가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고 2일 장강일보(长江日报)가 전했다.

 

우한 사람들의 1회 평균 샤오롱샤 소비액은 304위안(5만원)으로 전국에서 가장 아낌없이 샤오롱샤에 돈을 쓰는 도시라는 평가를 받았다. 다음으로 선전, 원저우, 닝보, 허페이, 상하이, 난징, 창사, 항저우, 베이징이 그 뒤를 이었다.

 

거래액와 주문 건수만으로 봤을 때, 상하이, 우한, 항저우, 난징, 선전, 창사, 닝보, 원저우, 베이징, 허페이가 전국 샤오롱샤 소비가 집중된 10대 도시로 꼽혔다. 이 도시들의 연간 샤오롱샤 소비 건수는 모두 10만 건 이상으로 집계됐다. 샤오롱샤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도는 4월 크게 높아지면서 5~8월 성수기를 누리다 9월부터 떨어지기 시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맵고 얼얼한 마라(麻辣) 샤오롱샤가 전국 소비자에게 가장 인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 별로는, 우한, 베이징, 상하이 지역의 소비자는 맵고 얼얼한 마라(麻辣)맛을, 항저우, 닝보, 원저우, 선전 지역은 여러 향신료가 첨가된 맛의 스산향(十三香)을, 난징, 창사, 허페이 지역은 달콤하면서 매운 샹라(香辣)맛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유재희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내몸공부] 간이 소화기관이라고? hot 2017.08.07
    간은 우리 몸에서 가장 큰 장기로 최대 1.7kg이나 되는 무게를 자랑한다. 오른쪽 횡격막 바로 밑에 위치하며 화학적 소화의 대부분을 담당한다.  해로운..
  • [내몸공부] 통증의 원인 ‘척추’와 ‘관절’ hot 2017.08.05
    마술 같은 재생력을 지닌 뼈뼈는 가벼워서 움직이기 쉽지만 강도가 강하다, 게다가 평생 지속되는 재생력도 가지고 있다. 태권도 선수가 단단한 송판을 격파할 수 있는..
  • 中 외식배달시장 규모 전년比 82% 급성장 hot 2017.08.03
      중국 리서치업체 이관(易观)이 중국 온라인 외식배달시장 2분기 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중국 온라인..
  • [8.3]루이비통, 中온라인 판매 개시 hot 2017.08.03
    중국은 지금… 2017년 8월 3일(목) 상하이방닷컴 shanghaibang.com 1. 中부자 11년 만에 3배 늘었다 자오상은행(招商银行) 프라이빗 뱅킹팀이...
  • 中 부자 11년새 8배 늘었다 hot 2017.08.03
    中 고액 자산가 11년 새 3배 자오상은행(招商银行) 개인은행팀이 미국계 사모펀드 베일캐피탈(Bain Capital)와 함께 발표한
ad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한중 청년 일자리 희망위원회 해외 첫..
  2. 와이탄 ‘공중 거미줄’ 트롤리선 철거
  3. 상하이·화동 워터파크 모여라!
  4. 포춘차이나 中 500대 기업, 1위는..
  5. 중국 성(省)이름 유래
  6. [7.16] HUADI, 法 우승으로..
  7. 세계은행 GDP 순위, 미국∙중국 나..
  8. 글로벌 자동차기업, 줄줄이 중국으로
  9. [7.13]세계은행 GDP 순위, 미..
  10. [7.12] 오포, 호주 진출 10개..

경제

  1. 포춘차이나 中 500대 기업, 1위는..
  2. 세계은행 GDP 순위, 미국∙중국 나..
  3. 글로벌 자동차기업, 줄줄이 중국으로
  4. 中 급여 인상률 가장 높은 직업 TO..
  5. 中 에이즈 치료 신약 첫 개발
  6. 오포, 호주시장 10개월만에 철수
  7. 中 BYD, 미국 전기차 시장 도전
  8. 도시 주민, 돈 어디에 쓸까? '티몰..
  9. 中 상반기 택배량 ‘껑충’, 총 22..
  10. 화웨이, 한국 5G 시장 공략…삼성..

사회

  1. 한중 청년 일자리 희망위원회 해외 첫..
  2. 와이탄 ‘공중 거미줄’ 트롤리선 철거
  3. 에어차이나 공포의 ‘급강하’…조종사..
  4. 中 교육부, 유치원서 한자·영어 선행..
  5. 독일, 한국전 패배가 ‘온라인 게임’..
  6. 상하이 ‘푸른하늘' 만들기 나선다
  7. 중국인 평균 여가시간 2.27시간 …..
  8. 中 길에서 욕하고 바지 내린 남성…알..
  9. 中 태국 푸켓 사고에 ‘분노’…호텔예..
  10.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상하이 방..

문화

  1. 윤아르떼, Can art go too..
  2. 아이들과 함께하는 7월 전시
  3. 월드컵 기간 러시아 찾은 관광객, 중..
  4. 인민망 추천 여름방학 중학생 필독도서..
  5. 인민망 추천 여름방학 초등생 필독도서..
  6. 상하이 3대 박물관 연합 특별전 개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과일나무 이야기
  2. [아줌마이야기] 소 확 행
  3. [정유나의 패션칼럼] 패션 소비 패턴..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