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왕홍 120억원 ‘초특급 결혼식' 성룡∙장백지 등 스타 ‘총출동’

[2019-08-21, 11:45:55]







팔로워 5천 만 명을 보유한 중국 ‘왕홍(网红, 인터넷 스타)’이 7000만 위안(119억 3000만원)을 들여 올린 '초특급 결혼식'이 현지 누리꾼들 사이 화제다. 

20일 신랑오락(新浪娱乐)에 따르면, 지난 18일 베이징올림픽스포츠센터에서 진행된 왕홍 신바(辛巴)의 결혼식에서 성룡, 장백지, 왕리홍(王力宏) 등 한 자리에서 보기 힘든 42명의 스타들이 총출동해 축하 공연을 펼쳤다.

결혼식은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됐다. 인기 가수 후아이취안(胡海泉)의 노련한 진행 하에 광량(光良), 저우촨슝(周传雄), 덩즈치(邓紫棋) 등 유명 가수들이 자신의 대표곡을 열창했다. 장백지는 손수 준비한 선물을 신바 부부에게 전달했고 왕리홍은 무대 아래의 관객들과 함께 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그리고 글로벌 스타 성룡이 결혼식의 대미를 장식했다.

이번 결혼식을 위해 신바가 들인 돈은 총 7000만 위안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중 5000만 위안은 연예인을 섭외하는 데, 2000만 위안은 장소를 대여하는 데 쓰였다. 특히 글로벌 스타 성룡 섭외 비용은 670만 위안(11억 4000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누리꾼들은 “역시 중국 스타 중 섭외하지 못할 연예인은 없다. 단지 출연료가 높아 지불하지 못할 뿐”이라고 혀를 찼다.

일각에서는 전자상거래 ‘왕홍’이 무슨 수로 이렇게 큰 돈을 쓸 수 있느냐는 의구심도 제기됐다. 신바는 현재 중국 인터넷방송 콰이쇼우(快手)에서 팔로워 5000만 명을 보유한 유명 비제이로 일반 연예인들보다 수입이 더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결과적으로 신바는 이번 ‘초특급 결혼식’으로 총 1억 위안(170억원)의 수익을 거뒀다. 투자 비용을 제외하면 하룻밤새 3000만 위안(51억원)의 순이익을 남긴 셈이다. 두 시간 가량의 결혼식 현장 영상은 라이브 방송 플랫폼을 통해 전파됐고 이로 인해 립스틱 50만 개, 샴푸 28만 개 등 막대한 부수적 수익을 창출했다. 이 밖에도 팔로워들의 ‘통 큰’ 축의금만 수천 만 위안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누리꾼들은 “결혼식에 7000만 위안을 쓰고 두 시간 만에 억 대의 돈을 벌어들이다니, 진짜 돈 벌 줄 아는 실력자”, “요즘은 인터넷 라이브 방송 BJ가 대세”, “신바 형님, 기부도 많이 하고 돈 쓸 때 쓸 줄 안다”며 감탄했다.

일부 누리꾼들은 “중국 연예인들은 돈만 많이 주면 어디든 달려가는구나”, “순식간에 여기 출연한 연예인들의 급이 확 낮아지는 것 같다”, “유명 스타가 왕홍을 위해 일하는 시대가 왔네”, “돈 많은 게 최고네”라며 일침을 가했다.

이민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 공유버스 등장, 'AI맞춤 버..
  2. 사진 찍으면서 '브이', 지문이 노출..
  3. [9.16] 위챗, 이르면 올해 신용..
  4. 중국 쇼트클립 양대산맥 도우인(抖音)..
  5. 아이폰11, '욕실 히터폰'이라더니..
  6. 마오타이, ‘국빈주’ 상표 신청 기각
  7. 쑤닝, 까르푸 인수… 제 2 전성기..
  8. 베이징 가는 택배, 보안검사 강화
  9. 세계 최대 유니버셜 스튜디오 베이징에..
  10. 금값 고공행진, 1년 새 30% 급등

경제

  1. 상하이 공유버스 등장, 'AI맞춤 버..
  2. 사진 찍으면서 '브이', 지문이 노출..
  3. 아이폰11, '욕실 히터폰'이라더니..
  4. 마오타이, ‘국빈주’ 상표 신청 기각
  5. 쑤닝, 까르푸 인수… 제 2 전성기..
  6. 세계 최대 유니버셜 스튜디오 베이징에..
  7. 금값 고공행진, 1년 새 30% 급등
  8. 징동, 더 빨라진 ‘반나절’ 택배로..
  9. 추석 연휴, 상하이에서 2조 7천억..
  10. 멍니우, 호주 ‘벨라미스 오가닉’의..

사회

  1. 베이징 가는 택배, 보안검사 강화
  2. [타오바오 핫 아이템] 휴대용 공기..
  3. 국경절 연휴, 가장 HOT한 관광지..
  4. 2019 상하이 쇼핑 페스티벌 한 달..
  5. 마켓컬리 샛별 배송 VS 중국 새벽..
  6. 무려 370M! 세계 최고 높이 中..
  7. 태국 치앙마이서 판다 ‘촹촹’ 의문사..
  8. “우리는 모두 재외동포의 후손” 찾아..

문화

  1. 가을의 시작, 감미로운 9월 음악여행
  2. [책읽는 상하이 51] 물론이죠, 여..
  3. 저우제룬 신곡 열풍…텐센트 주가까지..
  4. [책읽는 상하이 52] 알베르 카뮈의..
  5. 가을을 물들이는 9~10월 공연

오피니언

  1. 중국 쇼트클립 양대산맥 도우인(抖音)..
  2. 상하이 자유무역구 푸동 린강에 우리말..
  3. [독자투고] 코딩, 선택인가 필수인가
  4. [아줌마이야기] 친구의 인생 2막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