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신록회, 상해한국학교에 장학금 3만元 전달

[2021-01-08, 21:46:34] 상하이저널

2003년 설립 후 매년 한국학교 발전기금 기부


 

 

 

 

상하이 화동지역 한국 기업인들의 모임 신록회(申绿会, 회장 최정길)가 지난 7일 상해한국학교(교장 전병석)에 3만 위안을 기부했다. 2003년 상하이 화동지역 한국 기업인들이 정보교류와 친목을 목적으로 설립한 신록회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상해한국학교에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번 기부금은 학비부담을 갖고 있거나 어렵게 분할 납부하면서 열심히 꿈을 키우고 있는 학생들의 장학금으로 쓰일 계획이다. 

 

이날 참석한 김경철 부회장은 “코로나 19 사태로 상하이, 화동지역에서 기업을 운영하고 있는 신록회 회원들도 많은 어려움을 겪었지만, 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내일의 꿈을 키우며 배움의 열정을 사르고 있는 학생들에 대한 격려와 지지를 전하기 위해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뜻을 모았다”라며 “이 장학금이 경제적인 사정 때문에 학비를 납부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포기하지 않도록 돕는 작은 희망의 촛불이 됐으면 좋겠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함께 참석한 신천영 총무는 “화동지역에 20년 만에 찾아온 강추위 속에서도 한국학교 시설을 일일이 소개받으면서 학교가 매우 안정적으로 발전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또한 신록회는 미술수업에 필요하다면 천연염색 신기술 교육에 도움을 주겠다고 제안하고, 신록회 회원들의 사회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교내 동아리 활동을 지원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방안을 모색하겠다고 약속했다.


신록회는 설립 이후 매년 한국학교에 발전기금과 장학금을 기부하는 등 상하이 교민사회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다양한 활동을 해 오고 있다. 앞으로도 회원들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선배기자 인터뷰] “공부는 경쟁 아..
  2.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3. 한국입국하는 해외교민도 2월 24일부..
  4. 꽃시장에 찾아온 봄... 상하이 대표..
  5. [2.19] 中 춘절 소비 140조원..
  6. [2.23] 제2의 디디 사건? 中..
  7. [공고] 상하이저널 23기 고등부 학..
  8. 춘절연휴 주택 거래, 200% 늘었다
  9. 저출산에 다급해진 中, 동북지역 출산..
  10. 中 코로나 본토 확진 '0'... 상..

경제

  1. 춘절연휴 주택 거래, 200% 늘었다
  2. 상하이 新에너지차 정책혜택 2년 연장
  3. 中 춘절 소비 140조원, 코로나도..
  4.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5. 샤오미 “전기차 연구 중이나 아직 정..
  6. 中 ‘1호 문건’ 발표…18년째 ‘농..
  7. 포브스 선정 中 최고의 비즈니스 여성..
  8.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9. 中 지난해 공유경제 성장세 주춤… 5..
  10.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사회

  1.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2. 한국입국하는 해외교민도 2월 24일부..
  3. 저출산에 다급해진 中, 동북지역 출산..
  4. 中 코로나 본토 확진 '0'... 상..
  5. 상하이 2월 22일 개학 확정.....
  6. 30대 女, 상하이 디즈니 무대 난입..
  7. 제2의 디디 사건? 中 최대 이삿짐..
  8.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9. 상하이 지하철역 자판기, 디지털 위안..
  10. 中 본토 7일째 ‘0명’…전국 위험..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103] 고단한 삶을..

오피니언

  1. [투자컨설팅]한중 M&A 기회와 트렌..
  2. [허스토리 in 상하이] 춘절 단상
  3. [건강칼럼]겨울에 흔한 뇌졸중 ‘이런..
  4.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5.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