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외국인 전형으로 해외 대학 가기 ③홍콩 소재 대학

[2019-09-19, 11:57:52] 상하이저널
해외 대학 입시 ③ 홍콩 소재 대학 

국제금융 중심 ‘홍콩’ 대학 입시방법

과거 영국의 식민지 중 한 곳이었던 홍콩은 영국의 영향으로 많은 부분에서 영국의 모습을 닮아 있다. 교육제도 또한 영국과 굉장히 흡사했다. 처음에는 영국 교육제도를 기반으로 했지만 발전을 거듭해 현재는 홍콩만의 독자적인 특징을 갖고 아시아에서 항상 상위권을 차지하는 명문 대학들을 건립했다. 수준 높은 교육뿐만 아니라 아시아 내 국제 금융 중심지라는 매력으로 한국 유학생들이 굉장히 많은 편이다. 

 

선호하는 커리큘럼

홍콩은 영국의 영향을 많이 받았기에 영국의 교육제도와 흡사한 커리큘럼을 선호한다. 그 중 미국 커리큘럼인 AP(Advanced Placement)보다는 IB(International Baccalaureate)와 A Level 커리큘럼을 선호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IB와 A Level 이 아닌 AP 시험으로 홍콩 대학을 지원하려면 미국 입시 시험인 SAT 혹은 ACT 점수도 제출해야 한다. 

홍콩 대학 중 항상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홍콩대학교(HKU)에 지원한 학생들은 2018년 기준 대부분 36~41점 사이의 IB 점수를 보유하고 있다. IB 커리큘럼 같은 경우는 보통 그 다음 해 5월에 시험을 보기에 대학에 예상 점수(Predicted Grades)를 제출하고 오퍼(Offer)에 맞춰 최종 시험 점수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추가 제출이 가능한 시험 점수는 TOEFL(Test of English as a Foreign Language)과 IELTS(International English Language Testing System) 등이 있다.
 
 
 

대학 대표 학과들

홍콩대학교 외에도 홍콩과학기술대학교(HKUST), 홍콩중문대학(CUHK) 등 우수한 대학이 굉장히 많다. 아시아 국제 금융의 중심지라는 지역적 특성 덕분에 홍콩 대학들은 보통 경제•경영 방면을 대표 학과로 갖는다. 

예를 들어, 홍콩대학교는 경제•경영(Faculty of Business & Economics)에 속해있는 학과들이 요구하는 커리큘럼 성적이 가장 높은 편이다. 그 중에서도 IBGM(International Business and Global Management) IB 최소 39점을 요구할 정도로 합격하기 힘든 학과다. 홍콩과기대 같은 경우는 이름과 같이 과학•기술에 특화된 대표 학과를 보유하고 있다. 홍콩중문대는 홍콩대학교와 비슷하게 경제•경영 쪽 학과들에 특화돼 있다. 
 

 

선호하는 인재상

홍콩 대학들의 홈페이지에는 미션이나 비전 등이 나열되어 있는 경우가 많다. 
▲홍콩대학교의 경우에는 교육과 지식 교환의 우수성을 통해 국제적인 학자들을 키우는 것을 미션으로 하기 때문에 학구열이 높은 학생들을 선호하는 인재 상으로 생각한다고 판단된다. ▲홍콩과기대는 특히 과학, 기술, 공학, 경영, 경영학 등 교육과 연구를 통해 학습과 지식을 발전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홍콩중문대는 홍콩, 중국, 그리고 더 넓은 세계 공동체 시민들의 요구에 부응하고 복지를 증진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홍콩대학교 www.hku.hk
•홍콩과기대 www.ust.hk
•홍콩중문대 www.cuhk.edu.hk

학생기자 노지우(SAS 11)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마켓컬리 샛별 배송 VS 중국 새벽 배송 hot 2019.09.20
    2015년 100억대에 불과했던 한국의 새벽 배송 시장은 작년 기준 4000억대의 시장으로 성장했다. 전날 밤 물건을 시키면 새벽에 발송해 다음날 아침, 집 앞에..
  • 외국인 전형으로 해외 대학 가기 ②미국대학 hot 2019.09.18
    해외 대학 입시 ② 미국대학예일대학교(Yale University)예일대학교는 미국 코네티컷주 뉴헤이븐에 있는 사립 종합대학교로 아이비리그에 속..
  • [타오바오 핫 아이템] 유아 트라이크 캐리어 hot 2019.09.18
    이번 달 추석, 곧 다가올 황금연휴인 국경절까지 선선한 가을바람이 살랑 불어오는 요즘 가족여행 떠나기 딱 좋은 계절이다. 천방지축 뛰어다니는 아이들을 한 번에 진..
  • [독자투고] 코딩, 선택인가 필수인가 2019.09.17
    코딩, 왜 배워야 할까코딩은 현재 교육에 있어 매우 중요한 단어가 되었다. 코딩과 관련된 회사와 전문적인 교육기관은 온라인뿐만 아니라 오프라인에서도 빠르게 확산되..
  • 외국인 전형으로 해외 대학 가기 ①미국대학 hot 2019.09.17
    해외 대학 입시 ①미국대학이제 곧 미국 대학교 입시철이 다가온다. 특히 조기 전형인 Early Decision과 Early Action은 일반 전형보다 훨씬 빨리..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3.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4.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5.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6.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7. [3.1] 中 3년 후 하늘 나는 ‘..
  8.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9.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10.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경제

  1.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2.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3.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4.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5.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6. 씨트립, 적자 32억 위안에도 3년..
  7. 中 GDP '1조 클럽' 23곳.....
  8. 바이두-지리의 합자회사 '지두' 탄생..
  9. 후룬 ‘글로벌 부자 순위’…농푸산취안..
  10. 코로나 ‘무색’ 中 2월 박스오피스..

사회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3.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4.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5. 中 유니클로 아동복 입기 챌린지 논란
  6. 중난산 “올 6월까지 中 백신 접종률..
  7. 日 코로나 항문 검사 면제 요구에 中..
  8. 中 ‘양회’ 대표위원 5000여 명..
  9. "당신의 비밀을 안다!" 中 대기업..
  10. 中 본토 확진 17일째 ‘0’… 해외..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아트월 갤러리, 상하이타워서 '꽃+생..

오피니언

  1.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2.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