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평균 월급 130만원... 베이징 1위, 상하이 2위

[2018-01-11, 15:48:19]

 

 

중국 취업사이트 즈롄자오핀(智联招聘)이 최근 발표한 임금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중국 37개 주요 도시의 화이트 칼라 평균 월급이 7789위안(130만 원)으로 전분기보다 2.5% 상승했다고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이 11일 전했다.


베이징은 평균 월급이 10000위안(165만 원) 이상으로 임금이 가장 높은 도시로 이름을 올렸으며 항저우(杭州), 닝보(宁波), 동관(东莞)의 평균 임금 수준이 광저우(广州)를 넘어서면서 2~3위인 상하이, 선전(深圳)과의 격차를 줄였다.


상하이의 평균 임금은 9655위안(160만 원), 선전은 9030위안(148만 원)을 기록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연말 보너스 지급과 사내 승진 평가 등 요인으로 이직률은 높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채용 공고를 낸 기업들이 평소보다 높은 임금을 제시하면서 평균 임금이 전체적으로 소폭 오르는 원인이 됐다.


특히 동관 지역의 임금 수준이 지난해 3분기의 8위에서 4분기에 6위로 상승한 점이 가장 눈길을 끌었다. 이는 8000위안 이상을 받는 일자리 비중이 전분기 대비 2.2%p 상승한 29.2%에 달하면서 고임금 일자리 비중이 늘어났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한편 펀드, 증권, 선물, 투자 업종의 평균 월급이 10358위안(170만 원)으로 가장 높은 임금을 받는 직업으로 꼽혔다. 2~3위를 차지한 중개서비스업과 전문서비스, 컨설팅은 평균 월급이 각각 10292위안(169만 원), 10003위안(164만 원)에 달했다.


이 외에도 에너지, 광산, 채굴, 제련 업종이 4위, 신탁 5위, 부동산, 건축, 공정 6위, 다원화 경영 업종 7위, 정부, 공공사업, 비영리기관 8위, 항공 9위, 은행 업종이 10위를 차지했다.


이민정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지금 떠나는 온천여행 '그뤠잇!' hot 2018.01.20
      상하이 타이양다오리조트(上海太阳岛旅游度假区)멀리 떠나지 않고 가까운 곳에서 온천을 즐기고 싶다!  그렇다면 타이양다오리조트가 적격이다. 지하..
  • 中 뚱뚱할수록 음식값 싸게... 독특한 식당 이벤트.. hot 2018.01.11
    상하이 한 식당의 독특한 할인 이벤트가 이목을 끌고 있다. 최근 몸무게가 많이 나갈수록 할인 금액이 높아지는 이색 이벤트를 진행 중인 상하이 지역의 한 식당이 화..
  • 올해 '여권 파워' 中 75위, 韩 5위 hot 2018.01.11
    중국의 '여권 파워'가 지난해보다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글로벌 컨설팅 업체 헨리앤드파트너스(Henley&Partners)가 공개한 '2018 여권 순위'..
  • [1.11] 춘절 인기 노선 항공료 10% 인상 hot 2018.01.11
    중국은 지금...... 2018년 1월 11일(목) 상하이방닷컴 shanghaibang.com 1. 작년 12월 소비자물가 1.8% 상승 작년 12월 CPI(소비..
  • 새 그물 철거 활동을 다녀와서 hot 2018.01.11
    자연과 공존하기 위한 한걸음-새 그물 철거 활동을 다녀와서     상하이 환경 파괴로 피해 입은 동물 ‘새’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터뷰] IT 발전 속도에 대응 준..
  2. 中 최대 포르노 사이트 검거… 회원수..
  3. 中 감세조치 확대... 증치세 세율..
  4. [유용한 중국앱] 내 손안의 노래방
  5. [유용한 중국앱] 중국 SNS 대표..
  6. 中, 숙제 도우면 20元.. 우정을..
  7. 한민족 어우러진 축제 한마당 '한민족..
  8. 스타벅스, 상하이 배달 서비스 시작
  9. 상하이 S26, G15 도로 완공,..
  10. [9.19] 中, WTO에 美 제소…..

경제

  1. 中 감세조치 확대... 증치세 세율..
  2. 中 기부금 24조 5000억원… 10..
  3. 알리바바, 반도체 회사 '핑토우거'..
  4. 中 동부연안 기업, 농민공 직원 잡기..
  5. 中10월 연휴, 700만명 해외여행
  6. ‘CATHAY PACIIC’…’캐세이..
  7. 홍차오CBD, 세계 명품 쇼핑센터 건..
  8. 中 남북정상회담, 축하와 지지… "美..
  9. 리커창 총리 "수출위해 위안화 절하..
  10. 중국 경제발전 속도, 과거 한국을 능..

사회

  1. [인터뷰] IT 발전 속도에 대응 준..
  2. 中 최대 포르노 사이트 검거… 회원수..
  3. 中, 숙제 도우면 20元.. 우정을..
  4. 한민족 어우러진 축제 한마당 '한민족..
  5. 스타벅스, 상하이 배달 서비스 시작
  6. 상하이 S26, G15 도로 완공,..
  7. 창닝 유명식당 8명 식사비 6500만..
  8. 여성경제인회, 상해한국학교에 1만元..
  9. 태풍에 비행기 끊기자 700km 택시..
  10. '환자의 고통은 바로 나의 돈' 불법..

문화

  1. 판빙빙 '실종 100일'... 사라진..
  2. 2018 상하이 치파오 문화예술제 2..
  3. 초가을의 낭만, 감성 자극 9월의 전..
  4. 상하이 퀴어 영화제, 한국 작품 2편..

오피니언

  1. [IT칼럼] 中 네크워크안전법 후속..
  2. [아줌마이야기] 봉사의 기쁨
  3. [IT칼럼] 中 네크워크안전법 위반..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