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자기만의 개성 포인트 아이템 ‘안경’

[2017-11-03, 10:52:31]

동글이 안경, 하프 프레임 안경이 대세

 

남녀노소 할 것 없이 유행으로 자리매김한 동글이 안경은 이미지 메이킹 안경으로도 불린다. 슈트양복에도 잘 어울려 깔끔하게 착용 가능하며 때로는 부드럽고 지적인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7-80년대 복고가 다시 떠오르고 있는 지금 동글이 안경은 패션 필수 아이템으로도 불릴 만큼 그인기가 대단하다. 스타일에 따라 개성 있는 분위기는 물론 캐주얼, 포멀 등 다채로운 스타일을 연출 할 수 있는 것이 동글이 안경이 다시 주목 받는 이유다.

 

여기 개성 넘치는 동글이 안경과 ‘하프 프레임’ 안경을 대세로 신제품을 소개한다.

 

동글이 안경


그윽한 가을문턱에서, 유러피안 스타일로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기 가장 적합한 아이템이다. 슈트양복에도 잘 어울리며 블랙 컬러의 깔끔한 원형 프레임의 안경은 레트로 무드의 감각적인 분위기로 표현 가능하다. 또 슬림한 실루엣의 프레임은 가벼운 착용감은 물론, 과하지 않으면서 고급스러운 면모를 높여준다.


패턴과 컬러가 가미된 안경은 좀 더 톡톡 튀는 이미지를 선보일 수 있다. 브라운, 블랙 컬러의 레오파드 패턴 프레임이 매력적인 원형 안경은 발랄해 보이며 위트 있는 느낌을 준다. 뿐만 아니라 골드 브릿지, 템플 디자인은 멋을 한층 고조시킨다. 정치인들이나, 유명 연예인들도 즐겨 착용한다.

 

하프 프레임 안경


동글이의 민민함을 벗어나, 튀는 세련미를 선호한다면 하프 프레임 안경이 제격이다. 블랙 컬러의하프 프레임과 금색이 가미된 안경은 지적이고 스마트한 인상을 심어준다.


특히 하금테와 날렵한 템플 디자인은 시크한 느낌을 연출해 줘 포멀한 느낌과 세련된 느낌을 동시에 선사한다.


컬러가 가미된 하프 프레임 안경테는 부드러운 여성미를 원하는 여성에게 적합하다. 특히 핑크 톤 컬러가 프레임 상단과 팁에 가미된 디자인안경은 우아하면서 상큼한 감각을 뽐내기 좋은 아이템이다. 이때 컬러가 가미된 만큼 과하지 않은 의상을 매치해 밸런스를 맞춰주는 것이 포인트가 될 수 있다.

 

2017년 가을은 데일리 아이템으로 적합한 동글이 안경과 하프 프레임 안경을 선택해 멋스러움을 연출해 보는 건 어떨까? 맘껏 개성을 표현하는 시대인 만큼 자기만의 이미지를 확고하게 만들 수 있는 하나의 수단이 될 수 있을 것이다.

 

-1001안경 자료제공-

주소: 虹泉路1051弄9号
전화번호: 021-3431-1190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가을이 머문 상하이 낙엽길 29곳 hot 2017.11.11
    오락가락 날씨 변덕이 심한 상하이에도 늦가을이 찾아왔다. 은행잎과 단풍잎은 거리를 각양각색으로 물들여 새파란 하늘과 함께 상하이 곳곳을 만연한 가을 분위기로 물들..
  • 올 겨울 청소년 패피 따라잡기! hot 2017.11.04
    SPA 브랜드에서 겨울옷 고르기계절이 바뀔 때 마다 입을 옷이 없다며 투덜대는 아이들, 외모에 부쩍 신경 쓰는 10대를 둔 부모라면 적잖은 고민이 된다. 10대들..
  • [자전거 탄 상하이] 상하이의 중심 자전거로 누빈다 hot 2017.11.03
    나른한 가을 오후에 가족과 자전거를 타고 나들이를 가 볼만한 곳 중에서는 인민광장 부근만한 곳이 없다. 이 코스의 명소들은 겉으로 보기에는 평범하지만 자세히 보면..
  • 中 이번엔 '짝퉁 치약' 논란 hot 2017.11.03
    中 짝퉁은 어디까지?...이번엔 '짝퉁 치약' 논란 짝퉁 고기, 계란, 소세지 등에 이어 이번엔 '짝퉁 치약'이 등장했다. 최근 안후이 공안국(安徽省公安厅)이 각..
  • 겨울철 건강관리, 우리 가족의 건강 면역력 높이는.. 2017.11.03
    찬바람이 많이 부는 겨울철엔 감기를 비롯한 잔병치레를 조심해야 한다. 추운 날씨엔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많은 에너지를 소모하면서 면역력이 저하되는데, 이 때문에...
ad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한중 청년 일자리 희망위원회 해외 첫..
  2. 와이탄 ‘공중 거미줄’ 트롤리선 철거
  3. 상하이·화동 워터파크 모여라!
  4. 중국 성(省)이름 유래
  5. 포춘차이나 中 500대 기업, 1위는..
  6. [7.16] HUADI, 法 우승으로..
  7. 세계은행 GDP 순위, 미국∙중국 나..
  8. 글로벌 자동차기업, 줄줄이 중국으로
  9. [7.13]세계은행 GDP 순위, 미..
  10. [7.12] 오포, 호주 진출 10개..

경제

  1. 포춘차이나 中 500대 기업, 1위는..
  2. 세계은행 GDP 순위, 미국∙중국 나..
  3. 글로벌 자동차기업, 줄줄이 중국으로
  4. 中 급여 인상률 가장 높은 직업 TO..
  5. 中 에이즈 치료 신약 첫 개발
  6. 오포, 호주시장 10개월만에 철수
  7. 中 BYD, 미국 전기차 시장 도전
  8. 도시 주민, 돈 어디에 쓸까? '티몰..
  9. 中 상반기 택배량 ‘껑충’, 총 22..
  10. 화웨이, 한국 5G 시장 공략…삼성..

사회

  1. 한중 청년 일자리 희망위원회 해외 첫..
  2. 와이탄 ‘공중 거미줄’ 트롤리선 철거
  3. 에어차이나 공포의 ‘급강하’…조종사..
  4. 中 교육부, 유치원서 한자·영어 선행..
  5. 독일, 한국전 패배가 ‘온라인 게임’..
  6. 상하이 ‘푸른하늘' 만들기 나선다
  7. 중국인 평균 여가시간 2.27시간 …..
  8. 中 길에서 욕하고 바지 내린 남성…알..
  9. 中 태국 푸켓 사고에 ‘분노’…호텔예..
  10.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상하이 방..

문화

  1. 윤아르떼, Can art go too..
  2. 아이들과 함께하는 7월 전시
  3. 월드컵 기간 러시아 찾은 관광객, 중..
  4. 인민망 추천 여름방학 중학생 필독도서..
  5. 인민망 추천 여름방학 초등생 필독도서..
  6. 상하이 3대 박물관 연합 특별전 개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과일나무 이야기
  2. [아줌마이야기] 소 확 행
  3. [정유나의 패션칼럼] 패션 소비 패턴..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