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행사 취소)‘국경절 볼거리’ 2017 상하이진산 불꽃뮤직쇼

[2017-09-18, 11:51:16]

 

 

상하이의 대표적인 가을 축제로 자리잡은 ‘진산국제 불꽃뮤직 축제’가 오는 10월2일과 6일, 이틀간 진산(金山) 해변에서 열린다.

 

올해 진산 불꽃뮤직 축제는 국경절 연휴 기간에 열리는 만큼 풍성한 볼거리를 준비했다. 중국 뿐 아니라 이탈리아, 미국, 그리스에서 온 전문가들이 가을 밤하늘을 화려한 불꽃과 음악으로 채운다.

 

현대식 최첨단 기술에 시각 및 청각 예술이 다양한 색채와 음조에 어우러져, 올 가을 최고의 아름다운 광경을 선사할 예정이다.
 
10월2일


중국 – ‘무림성전(舞林盛典)’
유행하는 무곡(舞曲)에 다양한 색채의 불꽃과 이미지로 형상화해 최고의 아름다운 불꽃쇼를 선사한다.  우아한 룸바, 경쾌한 차차차, 호방한 파소 도브레, 열정의 삼바댄스 등이 진산 해변을 뜨겁게 달군다.

 

이탈리아 – '이탈리아의 추억(意大利往事)'
"아주아주 오래 전에..."로 시작되는 동화의 시작, 이탈리아의 불꽃뮤직쇼는 그렇게 시작된다. 이탈리아의 오랜 추억을 독특한 풍의 음악과 불꽃으로 연출해 환상적인 이미지를 선보인다.

 

10월 6일


미국 – ‘밀월비행(蜜月飞行)’
불꽃이 하늘에 수를 놓는 순간은 사랑이 마음에 내려앉는 순간에 비유할 수 있다. 달콤하고 아름다운 멜로디를 바탕으로 이탈리아에서 출발해 잊을 수 없는 밀월 여행을 시작한다. 낭만의 프랑스, 동화의 나라 아이랜드, 매력적인 카리브해를 거쳐 최종 사랑의 목적지 시카고에 도착하는 여정을 담았다.

 

그리스 – ‘대비의 아름다움(反差之美)’
빛과 어둠, 하늘과 땅, 물과 불… 이처럼 상대적인 감각과 미감을 불꽃의 색채와 다양한 음악으로 표출한다. 마치 사상과 영혼의 충돌이 진산 해변의 하늘 위에서 알알이 빛으로 발현한다.

 

※참고사항: 불꽃 축제 당일 표를 소지하면 해당일에 펑징구전(枫泾古镇), 동린스(东林寺), 랑샤생태원(廊下生态园), 진산주이위촌(金山嘴渔村)의 입장이 무료다.

 

<진산 불꽃뮤직축제>

일시: 2017年10月2日、10月6日 (19:00-20:00)
장소: 上海金山城市沙滩
입장료: 138元/장, VIP 980元/세트(세트당 4장)
온라인 티켓구매: 웨이신(微信)에서 상하이번띠바오(上海本地宝, shbendibao) 공식계정 검색 후 ‘烟花节’ 입력

 

신하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교민 1000명 월드컵 거리응원..
  2. 中 배낭족이 뽑은 미인이 가장 많은..
  3. 여름방학, 한국서 챙겨오세요
  4. 中 대학생들, 닷새동안 2만 2000..
  5. 화웨이폰 출하량 25% 증가, 애플..
  6. 상해한국학교 "스쿨버스 트럭과 추돌,..
  7. [인터뷰] 상해한국학교 김현순 진로..
  8. [6.19]구글, 징동에 6082억원..
  9. [6.21] 中 개인소득세 7년 만에..
  10. [6.15] 中 외자투자 규제 완화로..

경제

  1. 화웨이폰 출하량 25% 증가, 애플..
  2. 러시아 월드컵을 물든 ‘Made in..
  3. 정부 제재 무색…중국 집값 여전히 상..
  4. 중국 브랜드 가치 Top 500, 1..
  5. 디디추싱, 호주 진출 ‘순항’
  6. 위안화, 2020년 글로벌 기축통화의..
  7. 차이나랩 ‘차이나 챌린저스 데이’ 상..
  8. 中,개인소득세 7년 만에 ‘대수술’
  9. 中 제조업 전면개방 '新 외자투자 네..
  10. 2018년 상하이 전시회 일정(5월~..

사회

  1. 상하이교민 1000명 월드컵 거리응원..
  2. 中 배낭족이 뽑은 미인이 가장 많은..
  3. 여름방학, 한국서 챙겨오세요
  4. 中 대학생들, 닷새동안 2만 2000..
  5. 상해한국학교 "스쿨버스 트럭과 추돌,..
  6. 中 누리꾼, 조현우 골키퍼 ‘백옥 피..
  7. 단오절 연휴 시작…6월 16일 가장..
  8. 추억의 여성영화 '상하이 공감 무비데..
  9. 상하이 두달 새 외국인 500명 영구..
  10. 인기만화 ‘페파피그 실내 테마파크’..

문화

  1. 볼거리 다양한 6월 전시회
  2. 추억의 여성영화 '상하이 공감 무비데..
  3. 북코리아 6월의 새 책

오피니언

  1. [IT칼럼] 샤오미, 어디로 가고 있..
  2. [특별기고] 따오기를 통한 韩中日 3..
  3. [아줌마이야기] 쓸데없는 소신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