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12.16] 바이두, 올해 중국의 핫 키워드 발표

[2020-12-16, 11:43:33]
중국은 지금… 2020년 12월 16일(수)
상하이방닷컴 shanghaibang.com

1. 바이두, 올해 중국의 핫 키워드 발표
핫한 키워드로 올 한 해를 정리하는 ‘2020 바이두페이뎬(百度沸点, 바이두 시상식)’이 14일 발표됐습니다. 바이두는 올해의 키워드, 사건, 눈물 포인트, 유행어, 인물, 드라마 등 총 14개 순위의 상위 10대 키워드를 발표했습니다. ‘올해의 키워드’에는 1위부터 순서대로 △전염병 발생 상황 △전면적 소강사회(全面小康) △마스크 △중국의 화성 탐사 △귀국 △항미원조 70주년 △중미관계 △겨우 서른(三十而已, 드라마) △청펑포랑더제제(乘风破浪的姐姐, 예능) △코비 사망이 선정됐습니다. 올해 첫 신설된 순위인 ‘올해의 생활방식’에는 △마스크 △라이브 방송 상품 판매 △재택근무 △온라인 강의 △야생동물 거부 △홈 트레이닝 △클라우드 소셜 △배달경제 △셀프이발 △국내여행으로 대부분 코로나19로 나타난 중국인들의 새로운 ‘집콕’ 문화와 관련이 있었습니다.

2. 中 본토 무증상감염자 5명…유치원 교사 포함에 비상
본토 확진자 증가세는 주춤했지만 본토 무증상자는 계속 발생하고 있습니다. 16일 국가위생건강위원회에 따르면 15일 하룻동안 중국 내에서 확인된 신규 확진자는 12명으로 모두 해외 입국자입니다. 지역 별로 보면, 상하이 3명, 광동 3명, 윈난 2명, 베이징 1명, 텐진, 푸젠, 산동 각 1명입니다. 이날 보고된 무증상 감염자 9명 중 5명이 본토에서 나와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무증상자 중 4명은 모두 다렌(大连)항에서 냉동 화물 운송 작업을 전담하는 직원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밖에 헤이롱장성 쑤이펀허(绥芬河)시에서 발생한 본토 무증상 감염자는 유치원 교사로 알려져 당국이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있는 상황입니다.

3. 中 인민은행 “현금 거부 시 처벌” 재차 경고
코로나19로 각계에서 현금 결제 거부하는 상황이 빈번히 발생하자 중국 인민은행이 현금 장려에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습니다. 16일 금융계에 따르면, 중국 인민은행은 15일 <중국인민은행공고[2020]제18호>를 발표해 모든 주체는 현금 결제를 배제하거나 차별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공고는 대형 상업기관, 특히 도매, 유통, 요식, 숙박, 서비스업, 문화스포츠오락 등의 경영단체가 반드시 현금 지급 통로를 마련해야 한다고 명시했습니다. 이는 앞서 지난 2018년에 발표된 공고에 비해 한층 더 세분화된 규정입니다. 2년 만에 같은 골자의 공고가 다시 발표된 것은 올 초 발생한 코로나19로 대중의 결제 인식에 영향을 끼쳐 현금 수취 거부 문제가 다시 대두됐기 때문입니다.

4. 中 모바이크 서비스 중단, ‘메이퇀’ 어플로 편입
오포(ofo)와 함께 중국 양대 공유자전거 업체로 꼽혔던 모바이크(摩拜单车)가 15일 서비스를 전면 중단했습니다. 15일 북경일보에 따르면, 모바이크는 2020년 12월 14일 23시 59분을 기점으로 모든 어플, 위챗 미니앱(小程序) 운영을 종료한다고 밝혔습니다. 단, 기존 모바이크 가입자는 동일한 아이디로 메이퇀(美团)어플 또는 메이퇀 미니앱에서 공유자전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이크 계정의 잔액, 이용권은 모두 메이퇀에서 사용이 가능합니다. 사실상 모바이크가 메이퇀단처(美团单车)로 이름을 바꾸게 된 셈입니다. 앞서 메이퇀은 지난 2018년 4월 모바이크를 45억 5000만 위안(7613억원)에 인수한 데 이어 지난해 1월 모바이크의 브랜드명을 메이퇀단처로 바꾸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5. 中 11월 민간투자, 연내 첫 플러스 성장
지난달 중국의 민간투자 성장률이 연내 처음으로 마이너스에서 플러스로 전환했습니다. 15일 중국 국가통계국이 발표한 데이터에 따르면, 올 1~11월 전국 고장자산투자(농가 제외)는 전년도 동기 대비 2.6% 증가했습니다. 이는 1~10월에 비해 0.8%p 오른 수치입니다. 지난달 전국 고정자산투자는 전월 대비 2.8% 성장했으며 특히 민간 투자는 전년도 동기 대비 0.2% 증가하면서 연내 첫 플러스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분야 별로 보면, 인프라 투자가 1% 증가한 반면 제조업 투자는 3.5% 감소했습니다. 부동산 개발 투자는 6.8% 증가해 1~10월 성장률보다 0.5%p 올랐습니다. 

m.shanghaibang.com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1년째 방치된 한국문화원 사태 왜?
  2. 3명이 고작 27위안? 中 SNS서..
  3. 상하이조선족문화교육추진후원회, 상하이..
  4. 임정 102주년, 독립운동가들의 발자..
  5. [4.16] 올해 中 노동절 연휴 인..
  6. 상하이에서 중국 운전면허증 취득하기
  7. [4.19] 中 1분기 경제 18.3..
  8. 中 디지털위안화 시범지역 ‘10+1’..
  9. ‘제15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 유공..
  10. [상하이 最] 1800년의 역사를 품..

경제

  1. 中 디지털위안화 시범지역 ‘10+1’..
  2. 서울 미친 집값 1㎡에 20만元 보도..
  3. 中 1분기 경제 18.3%↑…기저효과..
  4. 노동인구 9억명인데 중국 공장은 '구..
  5. 샤오미, 전기차 브랜드명 ‘Mi Ca..
  6. 상하이 모터쇼서 테슬라 결함 시위한..
  7. 中 '싱글족' 40%는 월급 다 쓰는..
  8. 메이퇀, 100억달러 조달…무인배달..
  9. 中 1년여 만에 세계 최대 5G 네트..
  10. 상하이 '디지털 위안화' 상용 최초..

사회

  1. 1년째 방치된 한국문화원 사태 왜?
  2. 3명이 고작 27위안? 中 SNS서..
  3. 임정 102주년, 독립운동가들의 발자..
  4. 상하이에서 중국 운전면허증 취득하기
  5. ‘제15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 유공..
  6. 올해 中 노동절 연휴 인기 여행 도시..
  7. 中 누리꾼 “한국의 일본 불매운동 따..
  8. 中 반발에 BCI ‘신장면화 보이콧’..
  9. [인터뷰] ‘공감’과 ‘울림’을 주는..
  10. 상하이화동한식품발전협회, 홍차오진시장..

문화

  1. 中“韩 언론, 축구 패배로 악의적인..
  2. '상하이 국제 자동차 전시회' 개막...
  3. 서예지 논란에 中 누리꾼 “마녀사냥도..

오피니언

  1. 상하이조선족문화교육추진후원회, 상하이..
  2. [허스토리 in 상하이] 홍바오 红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