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언론, 호날두 노쇼에 “한국인 화나서 이성 잃었다”

[2019-07-30, 15:22:17]

지난 26일 열린 팀K리그와 이탈리아 유벤투스 간의 친선경기에서 사전 약속과 달리 미출전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에 대한 한국 언론과 누리꾼들의 비난에 대해 중국이 호날두 편을 들고 나섰다.


29일 신랑스포츠(新浪体育)에서는 호날두의 ‘노쇼’에 분노한 한국팬들이 그의 인스타그램에 한국어 공격을 퍼붓고 있다고 전했다. 소속팀 유벤투스의 이번 아시아 순방은 싱가포르, 중국, 한국 순으로 이뤄졌다. 21일 싱가포르에서 친선전을 치를 당시 호날두는 63분을 출전했고 24일 난징에서는 전후반 90분 모두 소화했다. 이틀 뒤 서울에서의 경기에서는 1분도 출전하지 않아 논란이 되고 있다. 이에 분노한 한국 축구팬들이 당시 벤치에 앉아있던 호날두를 자극하기 위해 경쟁자 메시의 이름을 연호하거나 야유를 보냈지만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유유히 경기장을 빠져나가 이탈리아로 돌아가버렸다.


원래 출전하려 했으나 근육에 이상이 있어 출전하지 않았다는 구단의 해명과는 달리 이탈리아로 돌아간 호날두는 자신의 SNS에 런닝머신에서 운동하는 영상을 올려 한국 팬들을 더욱 화나게 했다.


그러면서 신랑스포츠는 한 한국 언론은 중국언론들이 호날두를 두둔한다며 비난했다고 전했다.


신랑스포츠는 확실히 한국에서의 호날두의 반응은 이틀 전 중국에서 보여준 모습과는 달랐다고 말했다. 난징에서의 경기를 마친 호날두는 SNS에서도 중국 팬들과 중국에 대한 애정을 표현한 바 있다.

 

 

중국 언론은 이번 유벤투스의 아시아 일정은 6일동안 3개 나라를 돌며 3번의 경기를 치뤄야 할 만큼 빡빡한 일정이었다며 몸이 좋지 않다는 호날두를 경기에 억지로 출전시킬 수는 없었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올해로 34세인 호날두가 불과 이틀 전에 90분의 경기를 소화하고 또 경기를 하긴 어려웠을 것이라며 두둔했다. 유벤투스가 한국 주최측에게 이번 ‘호날두 노쇼’에 대해 사과했고 계약위반에 책임은 져야 하지만 ‘악의’는 없었다고 전했다. 그리고 구단과 코치의 말을 들은 호날두에게 쏟아지는 한국 축구팬들과 언론의 화살이 “이성적이지 못한 행동”이라며 비난했다.


중국 누리꾼들은 이번 사태에 대해 호날두를 두둔했고 오히려 “지난 2002년 월드컵 당시 심판을 매수해 중국을 떨어뜨린 나라”, “이유없는 사랑도 없지만 이유없는 미움은 더 없더라”며 이번 사태가 오히려 한국의 잘못이라는 뉘앙스를 풍겼다. “2002년 월드컵 당시 한국이 포르투갈에 한 일을 생각하라”, “계약한 당사자가 손해배상 해주면 될 일을 가지고 이렇게 언론 플레이를 하냐”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3. 中 충칭서 ‘돼지’ 번지점프… 누리꾼..
  4. [1.20] 中 자금성에 벤츠 타고..
  5. [선배기자 인터뷰] "두려워하지 말고..
  6. 中 자금성 ‘벤츠녀’ 특권층 논란
  7.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8. [1.16] 美 세계 국가력 순위에..
  9.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1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일반 감기와 다..

경제

  1.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 일본서도..
  3. 테슬라, 디자인센터 구축... 중국식..
  4. 中 지리 ‘买买买’ 재개…이번엔 英..
  5. 올해 춘절 박스오피스, 첫날에만 1억..
  6. 알리바바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7. 中 환경오염 비닐•플라스틱 용품 '퇴..
  8. 美 세계 국가력 순위에 中国 3위…한..
  9. 中 지역 GDP 10조위안 시대 개막
  10. 윈도우7 업데이트 지원 중단, 해커..

사회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中 충칭서 ‘돼지’ 번지점프… 누리꾼..
  3. 中 자금성 ‘벤츠녀’ 특권층 논란
  4.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5.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일반 감기와 다..
  6. 2020년 설 연휴 상하이 주요 식당..
  7. 입주민 단체방에 실수로 300만원 투..
  8. 우한 폐렴 확진자 17명 추가…3명..
  9. 上海 ETC 보급화에 오히려 현금 차..
  10. 신종 폐렴 사람간 전염성 확인.....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67] 글자 풍경
  2. 군복무 중인 韩 아이돌에 선물 보낸..
  3.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4. 상하이, 춘절 볼만한 영화
  5. 겨울방학 신나는 공연과 함께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또 다른 소통
  2. [독자투고] 상하이지식청년들•상하이조..
  3. [아줌마이야기] 단풍 숲 오솔길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