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요동치는 위안화 환율 '7위안'방어 공방

[2018-10-30, 16:41:50]

미달러대 위안화 환율이 7위안대 턱 밑에서 오락가락하고 있는 가운데 중국당국이 '7위안'선을 지켜낼 것이라는 주장과 불가피하게 돌파될 것이라는 전망이 엇갈리고 있다.

 
30일 경제참고보(经济参考报) 보도에 따르면, 지난 29일 위안화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133포인트 오른 6.9377를 고시하며 4일 연속 하락세를 끝내고 6.9569으로 장을 마감했다.


이에 대해 신문은 올 들어 미연준 연속 금리인상으로 달러가 강세를 나타내고 중국경제 하방압력 또한 만만치 않은 등 환경요인들의 영향 탓에 위안화 전망에도 비관적인 분위기가 짙게 드리우고 있지만 단시일내에 환율이 '7'을 돌파할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주장했다.


그 이유 중 하나로 위안화 환율의 '관리 변동제'를 꼽았다. 외환시장의 공급과 수요가 시장환율을 결정할 뿐만 아니라 파동과 리스크가 예상될때 당국이 '보이는 손'을 운용해 시장에 대한 조정을 진행할 수 있다는 것이다. 


앞서 국무원정책 발표회의에서 인민은행 부행장 겸 국가외환관리국 판공성(潘功胜) 국장은 "수년동안 이어진 환율 및 환율시장 변동 과정에서 인민은행과 외환관리국은 풍부한 경험과 정책 도구를 갖고 있다"고 강조하면서 "형세의 변화에 따라 필요한, 적재적소의 조치들을 취할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지난 9월 중앙은행은 외환이 전체 잔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8월에 비해 1194억위안이 하락했고 외환보유고는 227억달러 감소했다. 이는 해외자본 탈출을 뜻하기도 하지만 정부의 개입을 의미하기도 한다고 신문은 주장했다.


중국은 지난 8월 이후 외국 선물환 거래에 20% 증거금 부과, 위안화 기준환율 산정 때 경기대응요소 재도입, 중앙은행의 홍콩내 중앙은행증권 발행 시스템 마련 등 다양한 정책수단을 동원해 오고 있다.


외환시장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중국정부가 7위안선이 뚫리는 것을 용인하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과 7위안대 돌파가 불가피하다는 엇갈린 관측이 나오고 있다. 골드만삭스 아시아 거시연구 공동대표는 위안화 환율이 향후 6개월동안 7위안을 돌파해 7.1위안으로 오르게 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기도 했다. 


한편, 29일 진정세를 보였던 환율은 30일 장중 6.9741위안까지 치솟으며 7위안선을 위협했다. 이는 금융위기 때인 2008년 5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가성비 갑' 상하이 뷔페식당 어디? hot 2018.11.20
    채식뷔페 ‘台湾人道素菜 - 莲香斋自助餐’ 주소: 愚园路151-157号3楼(近万航渡路) 전화: 021-51688799 영업시간 : 11:30-14:00 / 17:3..
  • 中 초•중학생 70% 스마트폰 소유 hot 2018.10.30
    인터넷 시대 중국, 한국, 미국, 일본 등 4개국 초등학교 및 중학생(이하 '학생')들의 인터넷 및 전자제품 사용 관련 조사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중국청소년연구..
  • 11월부터 시행되는 상하이 新규정 hot 2018.10.30
    제 1회 중국 국제무역박람회를 앞두고 11월부터 상하이에 새로운 규정이 대거 실시된다. 서비스 무역 네거티브 리스트 실시, 수입 박람회 기간 공휴일 조정, 도로...
  • ABB그룹, 상하이에 로봇공장 세운다 hot 2018.10.30
    글로벌 500대 기업, 전기 및 자동화 기술분야의 선두기업인 ABB그룹이 상하이정부와 전략적 합작 양해 비망록을 체결하고 로봇 슈퍼공장을 건설키로 했다고 30일...
  • 사회보험 '블랙리스트' 제도 도입... 기업•개인.. hot 2018.10.30
    앞으로 '사회보험과 공적금(五险一金, 이하 '사회보험')' 관련 규정을 위반한 회사 및 개인들은 블랙리스트에 이름이 오르게 된다고 중국망(中国网)..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친숙한 상하이 배경의 中 드라마
  2.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3.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4.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5. [4.8]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
  6. 中 이제 채소도 공동구매 한다!
  7.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8.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9.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10. 上海 온라인에서 인기 폭발…도로 이름..

경제

  1.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2.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3.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4.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5. 알리바바 신속한 후속조치, 티몰 입점..
  6. 앤트그룹, 금융지주사로 재편…금융감독..
  7. 팬데믹 시대 한국경제를 전망한다
  8. 上海 1인당 가처분소득 7만元 돌파,..
  9. 中 코로나 사태 이후 연봉 인상 최고..
  10. 中 AI 특허 출원 세계 1위...국..

사회

  1.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2.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3.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4.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5. 上海 온라인에서 인기 폭발…도로 이름..
  6. 中 본토 확진자 8명…루이리시 당서기..
  7. 上海 ‘고공 투척죄’ 첫 공판…징역..
  8. 中 3월 자동차 판매 67%↑ 생산자..
  9. 중국 대표 '된장녀' 궈메이메이.....
  10. 상하이, 백신 접종 속도전…상가에도..

문화

  1.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2. [책읽는 상하이 106] 엄마의 말공..
  3. 中“韩 언론, 축구 패배로 악의적인..

오피니언

  1. [허스토리 in 상하이] 남자의 변신..
  2. [사라의 식탁]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3. [허스토리 in 상하이] 소개팅,..
  4. [허스토리 in 상하이] 홍바오 红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