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중국은 지금… 2016년 2월 24일(수)

[2016-02-24, 11:14:27] 상하이저널

상하이저널이 전하는 '중국은 지금' 매일매일 새로운 뉴스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1. 상하이 3월부터 결혼•출산휴가 늘린다
상하이가 3월부터 '늦은 결혼과 늦은 출산(만혼만육)'에만 특별 적용해 오던 휴가일수를 모든 여성들에게 적용한다고 합니다.
기존에는 결혼휴가 3일, 만혼의 경우 7일 추가해 최장 10일 휴가를 받을 수 있었으나 이제는 모두 10일간의 휴가를 받을 수 있게 됐습니다. 또, 출산휴가도 종전의 98일에서 128일로 늘어납니다. 기존에는 노산의 경우 출산휴가를 30일 더 줬었습니다. 남편도 아내 출산 시 10일간의 출산휴가를 받을 수 있게 됐습니다.

2. 부동산, 금융업 등 영업세 폐지, 증치세 도입
중국이 5월부터 건축, 부동산, 금융, 생활소비 등 4개 산업에 영업세를 폐지하고, 증치세(부가가치세)를 도입한다고 합니다. 증치세율을 11%로, 올 한해 1200억위안(22조7000만원) 감세효과를 가져올 것이라는 군요.
중국은 이미 교통운수, 통신 등 분야에서 이미 영업세를 폐지했으며, 올해 전체 산업의 감세규모가 2000억위안(38조원)에 달할 것으로 보입니다.

3. 중국 외국기업 인터넷 콘텐츠사업 금지
중국이 외국계 합자기업의 인터넷 콘텐츠 사업을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과거 임시규정으로 이미 존재한 규제이고, '인터넷 출판물'에서 '인터넷 출판 서비스'로 범위가 확대돼 3월부터 시행됩니다.
현재 국내 업체들이 중국 로컬업체들과 진행하는 매니지먼트, 예능•드라마•영화 제작 등 콘텐츠 사업은 이미 이런 규제가 반영돼 진행되고 있는 상황이라 새삼스러울 것이 없다고 합니다.
한국 업체에 큰 영향은 미치지 않을 것이라니 다행이군요.

4. 애플페이 중국은행 수수료 미국의 반값
중국 은행들이 애플페이에 지불하는 수수료가 미국 은행들의 반값에 불과하다고 합니다.
애플이 애플페이 서비스 계약을 맺은 중국 국영 카드사 인롄(유니온페이)과 19개 중국 은행들로부터 받는 수수료는 거래액의 0.07%로, 이는 미국 은행들로부터 받는 수수료 0.15%의 반값입니다. 게다가 2년 뒤에야 수수료를 챙길 수 있어, 빨라야 2018년 이후 중국서 수익을 낼 수 있다는 군요.
중국 모바일 결제시장은 알리페이와 텐페이가 90%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지난 18일 애플페이 개시에 이어 삼성전자의 삼성페이도 다음달 중국시장에 뛰어듭니다. 중국 은행들과 맞서 몫을 잘 챙길 수 있을까요.

5. 무역총액 마이너스 성장 불구, 전세계 1위
중국의 지난해 무역총액이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음에도 여전히 상품 무역규모에서 1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중국의 무역액 비중은 재작년 전 세계의 12.2%에서 지난해 13% 이상으로 증가했다고 합니다.
세계 무역규모가 모두 감소하는 상황에서 중국의 감소폭이 가장 낮은 결과군요.

6. 베이징올림픽 주경기장 유지만 1년에 358억원
베이징올림픽 주 경기장인 냐오차오(鸟巢)가 골칫거리가 됐습니다. 당시 35억위안(6600억원) 투자한 냐오차오는 현재 유지비만 연 1억9000만위안(358억원)이 들어가기 때문입니다.
독특하고 웅장한 외형과 거대한 규모로 주목을 받았던 냐오차오가 ‘계륵’으로 변했군요.

7. 상하이-쿤밍 고속철로 10시간 돌파
상하이와 쿤밍이 연말 고속철이 개통되면 10시간으로 단축됩니다. 중국 동서부를 잇는 최장거리 고속철로 3개 노선으로 구성돼, 쿤밍에서 난닝 4시간, 쿤밍-광저우, 쿤밍-베이징 7시간 소요됩니다.

8. 상하이 택시기사 임산부 승객 살해
상하이 택시기사가 도박 빚을 갚기 위해 귀가하는 임산부 승객을 살해하는 사건이 벌어져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지우팅에 거주하는 임산부는 신좡에서 친구와 영화를 보고 10시 30분 경 귀가하는 중에 택시기사에 의해 살해되어 하천에 버려졌습니다. 택시기사는 ATM기 인출 CCTV로 다음날 검거됐습니다.
밤 늦게 여성 혼자 택시 탈 때 각별히 유의해야겠습니다.

9. 전남대병원과 허베이 옌다 병원 MOU
한국 대학병원의 중국 진출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전남대학교병원이 어제(23일) 중국의 3급 종합병원인 허베이 옌다병원과 해외환자 유치를 위한 MOU를 체결했습니다. 베이징에서 25km 떨어진 허베이 옌다병원은 3000 병상 규모에 2만8500여대의 의료장비를 갖춘 중국 주요 병원 중 하나입니다.

<재상해화동IT기업협의회 12대 정기총회>
2월 24일(수) 오후 4시~8시 디존호텔 10층

<총영사관 학부모 특강>
2월 25일(목) 오전 10시 30분~12시 총영사관
‘자녀와의 의사소통 어떻게 해야 할까?’

<건국대 동문회>
2월 26일(금) 징팅톈디 부산화로

<윤아르떼 조광필 개인전 개막>
2월 27일(토) 오후 3시 윤아르떼 갤러리

<상해한국학교 주말학교 등록>
2월 27일(토) 오전 10시~12시 우리은행 우중루점

<포동 한국주말학교 등록>
2월 27일(토) 오전 10시~12시 우리은행 상하분행(포동)

<어머니회 주부교양강좌>
3월 17일(목) 오전 10시~12시 어머니회 사랑방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연휴 이후 직업 바꾸고 싶은 중국인 급증 2016.02.23
    연휴 기간 이후 직업을 바꾸려는 중국인이 급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중국 채용정보 사이트 즈롄자오핀(智聯招聘)에서 지난 22일 "연휴 이...
  • 中 16세 커플 결혼 hot 2016.02.23
    최근 인터넷에 앳된 얼굴의 소년소녀의 결혼사진과 함께 '13세의 어린 신랑이 16세의 신부를 맞는다'는 내용이 게재됐다.동방망 보도에 의하면, 사진 속 주인공..
  • 그린피스, "중국 대기오염 개선되는 중"…인도가 더.. 2016.02.23
    인도가 아시아 지역에서 가장 대기 오염이 심한 나라라는 불명예를 안았다.   중국과 인도 모두 대기오염 상태가 안 좋지만 중국은 대기 오염이 개..
  • 상하이-쿤밍 고속철로 10시간 hot 2016.02.23
    상하이와 쿤밍을 잇는 고속철도가 개통돼 10시간 만에 두 도시를 연결한다.23일 CCTV 보도에 의하면, 후쿤고속철(沪昆高铁)과 윈꾸이고속철(云桂高铁) 윈난구간(..
  • IB와 (I)GCSE 현명하게 과목 선택하기 hot 2016.02.23
    현재 예비 Year10(Grade 9)과 Year12(Grade 11)학생들은 이미 학교에서 선택과목을 미리 생각해보는 활동들을 시작했을 것이다. 미래 자신의 전..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 공유버스 등장, 'AI맞춤 버..
  2. 사진 찍으면서 '브이', 지문이 노출..
  3. [9.16] 위챗, 이르면 올해 신용..
  4. 중국 쇼트클립 양대산맥 도우인(抖音)..
  5. 아이폰11, '욕실 히터폰'이라더니..
  6. 마오타이, ‘국빈주’ 상표 신청 기각
  7. 쑤닝, 까르푸 인수… 제 2 전성기..
  8. 베이징 가는 택배, 보안검사 강화
  9. 세계 최대 유니버셜 스튜디오 베이징에..
  10. 금값 고공행진, 1년 새 30% 급등

경제

  1. 상하이 공유버스 등장, 'AI맞춤 버..
  2. 사진 찍으면서 '브이', 지문이 노출..
  3. 아이폰11, '욕실 히터폰'이라더니..
  4. 마오타이, ‘국빈주’ 상표 신청 기각
  5. 쑤닝, 까르푸 인수… 제 2 전성기..
  6. 세계 최대 유니버셜 스튜디오 베이징에..
  7. 금값 고공행진, 1년 새 30% 급등
  8. 징동, 더 빨라진 ‘반나절’ 택배로..
  9. 추석 연휴, 상하이에서 2조 7천억..
  10. 멍니우, 호주 ‘벨라미스 오가닉’의..

사회

  1. 베이징 가는 택배, 보안검사 강화
  2. [타오바오 핫 아이템] 휴대용 공기..
  3. 국경절 연휴, 가장 HOT한 관광지..
  4. 2019 상하이 쇼핑 페스티벌 한 달..
  5. 마켓컬리 샛별 배송 VS 중국 새벽..
  6. 무려 370M! 세계 최고 높이 中..
  7. 태국 치앙마이서 판다 ‘촹촹’ 의문사..
  8. “우리는 모두 재외동포의 후손” 찾아..

문화

  1. 가을의 시작, 감미로운 9월 음악여행
  2. [책읽는 상하이 51] 물론이죠, 여..
  3. 저우제룬 신곡 열풍…텐센트 주가까지..
  4. [책읽는 상하이 52] 알베르 카뮈의..
  5. 가을을 물들이는 9~10월 공연

오피니언

  1. 상하이 자유무역구 푸동 린강에 우리말..
  2. 중국 쇼트클립 양대산맥 도우인(抖音)..
  3. [독자투고] 코딩, 선택인가 필수인가
  4. [아줌마이야기] 친구의 인생 2막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