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은행카드 분실, 당황하지 않고~ 신고하면 '끝'

[2014-09-18, 13:49:22]

중국에서 은행카드 분실 시 대처 요령
 
‘한국의 거리’로 불리는 홍췐루가 여전히 소매치기범들의 무대가 되고 있다. 한때 휴대폰과 지갑 소매치기가 극성을 부리다 잠잠해 지는가 싶었지만, 여전히 한국인들의 피해사례는 이어지고 있다.

특히 이어폰을 꽂고 통화를 하거나, 음악을 듣는 사람들이 주요 타깃이 되고 있으며, 한국인들이 많은 한국 마트나 빵집 계산대에서도 혼잡한 틈을 이용해 지갑을 노리는 경우가 늘고 있다.
 
 

지갑 속 카드를 분실한 경우에는 당황하지 말고 신속하게 카드 분실신고부터 해야 한다. 신용카드는 물론이고, 비밀번호를 입력해야 하는 은행카드도 만일의 경우에 대비해 분실신고를 서둘러야 한다.

중국 소재 한국은행과 중국 현지은행의 카드분실 신고 요령에는 다소 차이가 있지만, 카드 재발급 신청을 위해서는 신분증을 소지하고 본인이 직접 은행을 방문해야 하는 사항은 동일하다.
 
중국 현지은행

중국은행들은 전화로 카드분실 신고(挂失)를 할 경우 5일 간 은행계좌를 동결한다. 5일 이내 은행을 본인이 직접 방문해 서면신고를 하거나 재발급 신청을 하지 않을 경우, 동결계좌는 자동 해제된다. 따라서 5일 이내 은행을 방문할 수 없는 경우에는 최초 신고 5일째 다시 유선신고를 해야 한다. 이때도 은행계좌는 5일 동안만 동결된다.

상하이 이외 지역에서 발급받은 카드의 경우에는 전화 분실신고가 가능하지만, 카드 재발급을 위해서는 해당 지역을 방문해야만 한다. 만일 카드 소지자가 타지역에 있어 제 때에 분실신고 할 수 없는 경우에는 위탁받은 타인이 본인 신분증을 가지고 분실신고를 할 수 있다. 아니면, 5일 간격으로 계속해서 전화로 분실신고를 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카드 분실신고 수수료는 10위안이며, 재발급 수수료는 5위안이며, 대부분 재발급시에는 IC카드 발급(20元)을 권하고 있다.
 
▶중국 은행
개인고객분실신청서(个人客户挂失申请书)를 작성한 뒤 간단한 질문(최근 거래내역 및 잔금)에 답한다. 서면 분실 신고 이후 7일째 은행을 재방문해 카드 재발급 신청을 한다 (통장잔액에 상관없이 무조건 7일째)
-수수료: 은행카드(借记卡: 직불카드) 분실신고 10元, 직불카드 재발급 5元, IC카드 발급 20元
 
▶건설 은행
서면 분실신청서를 작성한 뒤 바로 카드재발급 신청이 가능하다.
-수수료: 은행카드 분실신고 무료, 직불카드 재발급 10元, IC카드 발급 20元
 
▶교통은행
분실 신고 이후 7일째 은행을 재방문해 카드 재발급 신청을 한다
-수수료: 은행카드 분실신고 창구신청은 10元, 전화•인터넷•다공능시스템(多功能自助终端)) 신청은 6元, IC카드 발급 20元
 
▶공상은행
서면 분실신청서를 작성한 뒤 정보확인에 대한 정확도에 따라 당일 발급, 최장 7일후 재발급 가능하다.
-수수료: 은행카드 분실신고 10元, IC카드 20元

한국계 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으로 대표되는 한국계 은행들은 전화로 카드 분실신고를 하면, 기간에 관계없이 동결계좌가 풀리지 않는다. 또한 카드발급 은행과 상관없이 서면신고를 한 지점에서 카드를 발급 받을 수 있다. 분실신고 수수료는 별도로 없고, 카드 재발급 수수료는 1회에 한해 무료, 2회부터는 은행별로 10위안 이상의 수수료가 발생한다.

또한 신분증을 지참한 경우에는 분실신고 당일 바로 재발급을 신청해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분실로 인해 카드를 재발급 받을 경우에는 비밀번호도 함께 변경하는 것이 보다 안전하며, 비밀번호 3회 이상 오류시에는 자동으로 사용이 금지된다”고 조언했다.
 
분실신고 전화
중국은행: 95566
공상은행: 95588
건설은행: 95533
교통은행: 95559
하나은행: 5488-2121
우리은행: 400-6789-001
신한은행: 400-6699-600
 ※한국계 은행, 한국어서비스 가능
 
▷이종실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3

  • 아이콘
    살찐공효진 2014.09.19, 09:51:27
    수정 삭제

    며칠전에 홍췐루에서 지갑 도난당했어요. 아이 열받아~~ 완전 고생했어요. 수습하느라..

  • 아이콘
    릿다 2014.09.19, 10:37:01

    앗, 저도 며칠전 홍췐루에서 지갑 소매치기 당했어요... 저도 무쟈게 고생했는데... 홍췐루가 또다시 소매치기범들의 소굴이 되어 가는 듯... 조심 또 조심!

  • 아이콘
    이방인 2014.09.19, 10:42:20
    수정 삭제

    아무래도 제가 목격한 그 분인거 같아요. 택시타고 가다가 봤는데 넘 순식간에 벌어진 일이라 내려서 말씀드릴수도 없고 해서 계속 찜찜해 하고 있었는데... 결국 ... 본 제가 죄송하네요.
    여유롭게 이어폰을 끼고 계셨던거 같은데... 가방 옆으로 매시고... 많이 속상하셨겠네요.
    정말 조심하는 수밖에 없는거 같아요.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의 코스트코 샘스클럽 Sam’s Club hot 2015.05.10
    중국의 코스트코(Costco) 창고형 매장의 원조 샘스클럽 Sam’s Club 浦东의 회원제 창고형매장 山姆会员商店       샘스클..
  • [건강칼럼] 추분, 가을열매로 호흡기 면역력 강화하세요 2014.09.22
    [건강칼럼] 어느새 추분(秋分 9월 23일)이 다가 온다. ‘덥고 추운 것도 추분과 춘분까지다’라는 속담처럼 아침저녁으로 부는 바람이 차갑게 느껴진다. 추분을 하..
  • 타오바오(淘宝) 쇼핑세상 hot 2014.09.21
    [타오바오(淘宝) 쇼핑세상] '국경절을 즐겁게 지내는 방법' 을 고민하고 있다면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가까운 상하이 외곽으로 나가 바람과 가을 하늘이 주는...
  • 중국 직업모델선발대회, "과감한 의상" hot 2014.09.17
    중국 노출녀?가 아닌 16일(현지시간)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제14차 중국 직업모델선발대회'(中國職業模特大賽)최종전 진행중, 한 참가 모델이 무대 위에서 포..
  • 중국서 스마트폰 전용도로 등장, 고개 숙인 워킹 ".. hot 2014.09.17
    중국서 스마트폰 전용도로 등장, 고개 숙인 워킹…"느낌아니까~"중국에서 스마트폰 이용자를 위한 전용 보도가 등장해 화제다. 중국 신화통신 온라인 전문매체 신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 新방역조치 발표, 자칫 '격리..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5. 상하이, 8대 방역조치 발표
  6.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7. [1.18] 中 1선도시 집값 '들썩..
  8. [1.1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
  9. 中 모바일 결제, 웨이신이 즈푸바오..
  10.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경제

  1.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2. 中 모바일 결제, 웨이신이 즈푸바오..
  3. 中 2020년 수출입 1.9% 성장...
  4. 부동산개발투자 7% 증가... 분양주..
  5. 中 주민 가처분소득 548만원
  6. 中 GDP 2.3% 성장... 사상..
  7. 中 2년 만에 세계 조선업 1위 탈환..
  8. 위안화 환율, 연내 6.5~6.8..
  9. 후룬 선정, 최고의 몸값 경영인은 간..
  10. 국민 음료수 ‘후이웬(汇源)’ 결국..

사회

  1. 상하이 新방역조치 발표, 자칫 '격리..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상하이, 8대 방역조치 발표
  5.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6.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7. 上海 ‘年夜饭’ 대신 ‘밀키트’가 인..
  8. 中본토 124명 코로나 확진... 2..
  9.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10. 자가 격리와 닮은 듯 다른 ‘자아 건..

문화

  1.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2. [책소개] Write Better 영..
  3.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독서실 단상
  2. 화동조선족주말학교 장학금수여식 열려
  3. [아줌마이야기] 지금, 여기서 행복하..
  4. [아줌마이야기] 生态绿道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