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2009년 최고 유행어는 ‘신종플루’와 ‘오바마’

[2009-12-30, 17:51:07] 상하이저널
2009년 중국 최고 유행어로 '신종플루'와 '오바마'가 뽑혔다. 최근 중국언어자원연구센터, 베이징언어대학 등이 공동으로 진행한 조사에서 ‘신종플루’, ‘오바마’ 등이 인기 유행어로 선정됐다고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이 29일 전했다.

’10대 유행어’는 종합, 국제시사, 국내시사, 경제, 과학기술, 사회생활, 문화교육, 스포츠연예 등 8개 분야에서 가장 이슈가 됐던 내용들이다.
’10대 유행어’에는 ‘신중국 창건 60주년’, ‘과학발전인식 실현’, ‘신종플루’, ‘오바마’, ‘기후변화’, ‘전국체전’, ‘G20포럼’, ‘재해 복구건설’, ‘범죄단속’, ‘신 의료개혁안’ 등이 선정됐다.

분류별 인기 유행어에서 사회생활과 관련된 유행어 가운데는 높은 집값에 허덕이는 서민들의 모습을 담은 드라마로 큰 화제를 모으다가 갑자기 방송중지 된 드라마 ‘워쥐(蜗居)’, 중국정부의 가전제품 농촌보급 정책을 뜻하는 ‘가전하향(家电下乡)’, 부실건설로 인해 고층건물 전체가 폭삭 주저앉은 것을 뜻하는 러우추이추이(楼脆脆) 등이 선정됐다.

사회문제 분야에서는 ‘둬모모(躲猫猫)’, ‘음주운전’, ‘미끼단속(钓鱼执法)’ 등이 올랐다. 둬모모는 구치소에 수감 중인 남성의 죽음과 관련해 경찰이 ‘동료들과 게임하다 죽었다’는 황당한 변명을 해서 논란이 되었고 ‘미끼단속’은 불법영업 차량 단속에서 함정단속을 벌인 유관기관의 행위에 대한 비난이 쏟아지면서 언론에 많이 오르내렸다.

이밖에 국제시사 분야에서는 ‘노무현’, ‘소말리아해적’, ‘북한핵무기 실험’ 등이 뽑혔고 국내시사 분야에서는 ‘상하이엑스포 카운트다운’, ‘해상열병식’ 등이 뽑혔으며 경제분야에서는 ‘차스닥’, ‘성장유지’, ‘토지왕’ 등이 선정됐다.

ⓒ 상하이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인 선물, 알고 해야 실수 없다 hot [1] 2014.07.21
    선물이란 주는 사람의 정성도 중요하지만 받는 사람의 마음도 뿌듯하고 흐뭇해야 제 구실을 했다고 할 수 있다. 특히 숫자나 색상, 물품 등에 상징적인 의미를 부여하..
  • 상하이 경제발전 "기대 이상" 2009.12.30
    상하이의 경제가 당초 2009년초에 예상했던 기대 이상의 만족스러운 성과를 거두었다고 제일재경일보(第一财经日报)가 보도했다. 지난 28일 상하이 한정(韩正) 시...
  • 上海 '지진'보다 '지진파'에 취약 2009.12.30
    주변 육지•해역 지진 치명적일 수도 상하이가 6급 규모이상 강진이 발생할 가능성은 크지 않으나 인근 지역 지진의 영향에는 취약한 것으로 알려졌다. 30일 동방조보..
  • 이시형 박사 초청 강연 개최 2009.12.30
    “생활 습관의 개선으로 건강하게 100세까지!”
  • 코트라, 2010년 中 내수진출 5대 전략 추진 hot 2009.12.30
    “중국진출 2기 내수시장을 공략하라” 한국기업들은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중국 내수시장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에 코트라 중국지역본부 김종섭 본부장은 오는 1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2. [공고] 상하이저널 23기 고등부 학..
  3. [2.23] 제2의 디디 사건? 中..
  4. 30대 女, 상하이 디즈니 무대 난입..
  5.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6.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7. 제2의 디디 사건? 中 최대 이삿짐..
  8.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9. 상하이 지하철역 자판기, 디지털 위안..
  10.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경제

  1.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2.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3. 샤오미 “전기차 연구 중이나 아직 정..
  4.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5. 中 ‘1호 문건’ 발표…18년째 ‘농..
  6. 포브스 선정 中 최고의 비즈니스 여성..
  7.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8. 中 지난해 공유경제 성장세 주춤… 5..
  9. 홍콩 인지세 인상 소식에 A주까지 줄..

사회

  1.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2. 30대 女, 상하이 디즈니 무대 난입..
  3.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4. 제2의 디디 사건? 中 최대 이삿짐..
  5.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6. 상하이 지하철역 자판기, 디지털 위안..
  7. 中 본토 7일째 ‘0명’…전국 위험..
  8. 中 10살 '돌 수집광' 고대 화석..
  9. 中 화동 대구•경북기업인회 신년 단배..
  10. 中 본토 확진 8일째 ‘0’…해외 유..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103] 고단한 삶을..
  2.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오피니언

  1. [투자컨설팅]한중 M&A 기회와 트렌..
  2. [허스토리 in 상하이] 춘절 단상
  3. [건강칼럼]겨울에 흔한 뇌졸중 ‘이런..
  4.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5.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