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커뮤니티 게시판/caption>
"초법적 선관위 월권행위 용인 못해" 선관위원 자진사퇴
2012-09-20, 10:07:41 장똘뱅이
추천수 : 340조회수 : 4117
온바오 뉴스 펌글 - 9월 19일자
http://www.onbao.com/news.php?code=&mode=view&num=35548&page=

"초법적 선관위 월권행위 용인 못해" 선관위원 자진사퇴

제7대 재중국 한국인회 회장 선거관리위원회의 위원으로 활동했던 홍승표 재중국한국인회 부회장이 선관위를 사퇴했다.

선관위 홍승표 위원은 18일 사퇴서를 통해서 "재중한국인회의 정관과 선거관리 규정에 의거 임명된 선관위원의 한사람으로 재중한국인회 정관과 선거관리규정에 명시된 적법 절차에 따라 공정하고 엄정하게 선거관리의 소임을 다하지 못한 책임을 깊이 통감한다"며 사퇴 이유를 밝혔다.

홍 위원은 "지금까지 제7대 재중한국인회장 선거관리위원회의 역할과 활동이 정관과 선거관리 규정의 범주를 벗어난 공정성과 정통성을 의심받는 시비와 논란의 진원지가 되었으며 초법적인 월권 행위를 행사해 왔음은 누구도 부인할수 없는 주지의 사실이다"며 "아무리 좋은 뜻을 품고 명분을 내세우더라도 법과 원칙, 정도를 벗어나는 수단과 행위는 절대로 용인받고 정당화 될 수는 없다. 특정 개인의 명예와 탐욕 목적 달성을 위해서 조직이 와해되고 희생될 수는 없다."고 밝혔다.

홍 위원의 사퇴서에 따르면 지난 11일 선관위의 9월 22일 선거 실시 공고에 대한 결정은 선관위의 공식 발표와는 달리 실제는 의결 정족수 미달인 6명이 참석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선관위는 선관위원 전원이 참석해 관반수 찬성으로 선거 실시를 결정했다고 밝혔었다.

홍 위원은 사퇴서에서 "남의 나라 땅에서 대한민국의 국격(國格)과 한국인의 명예를 손상, 실추시키는 부끄러운 오점의 기록을 (재중한국인회의 역사에) 남기는 우(愚)를 범해서는 안 될 것입니다."고 말하고 "한국의 정치권과 정당까지 끌어들여 언제인가 어디서 많이 본듯한 혼탁하고 구태의연한 선거판을 재연시켜 중국인들에게까지 대한민국과 우리(한국인) 모두가 웃음거리가 되지않게 해주십시오"라고 당부했다. [온바오 박장효]

플러스광고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Page 1/3

목록 글쓰기
커뮤니티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Notice 불편한 진실과 기사를 제보하는 공간입니다. 상하이방 2012.10.10 5925
52 상해임시정부최초청사의 학문적으로 규명하고, 지리적.. 고농법 2019.01.03 1919
51 전화번호 등록 희망 이노치과 고객부 2018.04.07 2020
50 상해 입국시 자동입출국 신청 절차 lynn 2017.12.19 3687
49 법인 연락처 및 전화번호 수정요망 Y&Y 2017.12.07 2003
48 상해재즈페스티벌 greatrtist 2017.10.19 2387
47 이민정 기자님께 여쭤볼게 있습니다 [1] 수근이 2017.08.10 1977
46 사탄 조목사 nampo7 2017.05.11 2223
45 (서홍매) 를 아십니까 장둥 2015.11.23 4458
44 LG제품 쓰지 마세요!! 후회합니다. [1] CHINA KIM 2014.07.14 5468
43 전화번호검색 분류관련 [1] 韩雄 2013.03.14 5186
42 확실한 전시회 일정 부탁드립니다. [1] 제리코 2012.12.11 5714
41 사기 꾼 "조" 목사에 한마디 해주세요 !!!!!.. smith 2012.11.01 6166
40 재중국한국인회, 9일 임시 임원회의 열기로 장똘뱅이 2012.11.01 4846
39 한국학교 영어교재 이건 아니지 않나요? [1] 미네르짱 2012.10.10 4220
38 '재중국한국인회'가 바로잡히고 성숙하는 계기가 되.. 장똘뱅이 2012.09.23 4263
37 한국인회, "선관위 전원 해임" 공식 발표 장똘뱅이 2012.09.20 4178
36 "초법적 선관위 월권행위 용인 못해" 선관위원 자.. 장똘뱅이 2012.09.20 4117
35 한국인회 정효권 회장, 교민들께 드리는 글 장똘뱅이 2012.09.20 4257
34 한인회선거-추잡한 비방(유언비어)이 벌어지고 있는.. 지인용 2012.09.18 5082
1 2 3
목록 글쓰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친숙한 상하이 배경의 中 드라마
  2.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3.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4.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5. [4.8]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
  6. 中 이제 채소도 공동구매 한다!
  7.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8.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9.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10. 上海 온라인에서 인기 폭발…도로 이름..

경제

  1.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2.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3.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4.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5. 앤트그룹, 금융지주사로 재편…금융감독..
  6. 알리바바 신속한 후속조치, 티몰 입점..
  7. 팬데믹 시대 한국경제를 전망한다
  8. 上海 1인당 가처분소득 7만元 돌파,..
  9. 中 코로나 사태 이후 연봉 인상 최고..
  10. 中 AI 특허 출원 세계 1위...국..

사회

  1.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2.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3.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4.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5. 上海 온라인에서 인기 폭발…도로 이름..
  6. 中 본토 확진자 8명…루이리시 당서기..
  7. 上海 ‘고공 투척죄’ 첫 공판…징역..
  8. 中 3월 자동차 판매 67%↑ 생산자..
  9. 중국 대표 '된장녀' 궈메이메이.....
  10. 상하이, 백신 접종 속도전…상가에도..

문화

  1.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2. [책읽는 상하이 106] 엄마의 말공..
  3. 中“韩 언론, 축구 패배로 악의적인..

오피니언

  1. [허스토리 in 상하이] 남자의 변신..
  2. [사라의 식탁]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3. [허스토리 in 상하이] 소개팅,..
  4. [허스토리 in 상하이] 홍바오 红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