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Page 1/4

목록 글쓰기
커뮤니티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64 책읽는 상하이 28강 '일대일로의 모든 것' 상하이방 2017.06.19 2536
63 책읽는 상하이 27강 엄융의 교수 초청 관리자 2017.05.04 2391
62 책읽는 상하이 26강 이소영 작가 강연 [1] 상하이저널 2017.02.09 2868
61 책읽는 상하이 24강 배수아 소설가&번역가 [3] 상하이방 2016.08.08 3680
60 [강연취소] 책읽는 상하이 24강 김형수 시인 초.. [2] 상하이방 2016.04.08 3821
59 책읽는 상하이 23강 안도현 작가 초청 [2] 상하이방 2015.12.23 2996
58 책읽는 상하이 22강 한글운동가·한글학자 김슬옹.. [2] 상하이방 2015.11.23 3588
57 책읽는 상하이 21강 소설가 이광재 초청 강연 상하이방 2015.11.23 3003
56 이정록 작가 초청 책읽는 상하이 20강 [2] 상하이방 2015.11.03 2930
55 책읽는 상하이 19강 '손택수 시인의 詩 Stor.. 상하이방 2015.07.09 3567
54 중국인 이야기 4 kieun81 2015.05.27 3643
53 손세실리아 시인 상하이 강연 [1] 상하이방 2015.05.22 3430
52 섬진강 시인 김용택 상하이 강연 [14] 상하이방 2015.04.22 4000
51 책쓰는 상하이 8강 ‘詩, 영화를 만나다’ [2] 상하이방 2015.02.13 5240
50 '책쓰는 상하이' 7강 시와 노래가 만나는 상하이.. [8] 상하이방 2015.01.14 4403
49 ‘책읽는 상하이’ 여덟번째 특강 신청 [14] 상하이방 2014.11.07 14736
48 ‘책읽는 상하이’ 일곱번째 특강 신청 [11] 상하이방 2014.08.07 4239
47 '책쓰는 상하이’ 제 6강 신청 [24] 상하이방 2014.07.26 4603
46 '책읽는 상하이’ 여섯번째 저자특강 신청 [14] 상하이방 2014.07.26 5249
45 [SHAMP] 한국의 신국부론, 중국에 있다 상하이방 2014.07.08 4170
1 2 3 4
목록 글쓰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3.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4.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5.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6. [9.18]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7. [9.17] 中 의약공장 세균 유출로..
  8. ‘최장•최다•최고’ 역대급 한국문화제..
  9. [9.16] 中 민항국, 8월 국내..
  10. 주재 임원 경영교육 과정, SHAMP..

경제

  1. 中 5G폰 '천'단위 뚫었다... 9..
  2.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3. 中 리커창 총리, 상하이에서 첫 방문..
  4. 위챗, 美 앱스토어에서 사라져… 기존..
  5. 中 증권업계 새로운 바람, 궈진∙궈렌..

사회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신형관 미래에셋 중국법인 대표, 금융..
  3. [인터뷰] 신형관 미래에셋자산운용 중..
  4. ‘최장•최다•최고’ 역대급 한국문화제..
  5. 주재 임원 경영교육 과정, SHAMP..
  6.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마주칠 확률..
  7. 中 들개에 물린 지 1년만에 광견병으..
  8. 中 의약공장 세균 유출로 3000여명..
  9. 上海 고등학교 학생식당 '로봇' 셰프..
  10. 中 교육 종사자 채용 시 ‘성범죄 기..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3.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4. [책읽는상하이 92] 사하맨션
  5. 손흥민 첫 한 게임 4골에 中 네티즌..
  6.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7.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8. 판빙빙, SNS서 36억 다이아몬드..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순리대로 살자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